이주형 3안타 1홈런 3타점 맹활약’ 키움, 6-3 재역전승→8연패 탈출…롯데, 3연승 마감

로또 1108회차 (2024-02-24 추첨) + 더보기
  • 7 19 26 37 39 44 + 27

엔젤럭키볼, 5분단위 하루 288회진행 + 더보기
자유 유머 포토 동영상

이주형 3안타 1홈런 3타점 맹활약’ 키움, 6-3 재역전승→8연패 탈출…롯데, 3연승 마감

보좌관 0 261 0 신고

2728309654_mjdCkuz2_02c6e3c1e282e2025d279efad764a7d498ab08f0.jpg 

키움 히어로즈가 8연패 늪에서 탈출했다.

키움은 19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23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의 경기에서 6-3으로 승리했다. 이날 패배하면 포스트시즌 탈락이 확정될 수 있었지만 극적인 재역전승을 거두며 포스트시즌 탈락 위기를 뒤로 미뤘다.

이주형은 시즌 6호 홈런을 포함해 5타수 3안타 1홈런 3타점 3득점으로 맹활약하며 팀 승리를 견인했다. 김혜성, 송성문, 김휘집, 김태진도 멀티히트를 때려내며 힘을 보탰다.

선발투수 김선기는 4이닝 4피안타 1볼넷 3탈삼진 3실점을 기록했다. 윤석원(⅔이닝 무실점)-하영민(1⅓이닝 무실점)-김재웅(1이닝 무실점)-김성진(1이닝 무실점)-임창민(1이닝 무실점)으로 이어지는 불펜진은 역투하며 역전승의 발판을 마련했다. 임창민은 시즌 23세이브를 따냈다. 

롯데는 3연승을 마감했다. 선발투수 애런 윌커슨은 6이닝 5피안타 4볼넷 6탈삼진 2실점 비자책으로 호투했지만 불펜진이 승리를 날렸다. 타선에서는 김민석이 멀티히트로 활약했지만 팀 패배를 막지 못했다.  

키움은 2회초 김휘집과 김수환의 안타로 2사 1, 2루 찬스를 만들었다. 하지만 김시앙이 유격수 직선타로 잡혀 기회를 날렸다. 3회에는 2사에서 이주형이 안타로 살아나갔다. 이어서 송성문이 2루타를 날렸고 여기에 2루수 송구실책이 나오면서 2명의 주자가 모두 홈을 밟아 2-0으로 기선을 제압했다. 

롯데도 곧바로 반격에 나섰다. 3회말 1사에서 이학주가 안타와 도루로 2루까지 들어갔고 김민석의 1타점 2루타로 한 점을 만회했다. 하지만 이어진 1사 2루에서는 황성빈과 박승욱이 모두 침묵하며 추가점을 내지 못했다. 

4회 1사에서 전준우가 2루타와 윤동희의 진루타로 3루까지 들어간 롯데는 유강남이 볼넷을 골라내 2사 1, 3루 찬스를 연결했고 노진혁이 역전 2타점 3루타를 터뜨리며 3-2로 경기를 뒤집었다. 이학주는 삼진을 당해 추가점은 나오지 않았다. 

키움은 5회초 김혜성의 안타와 로니 도슨의 볼넷으로 무사 1, 2루 찬스를 잡았다. 하지만 이주형, 송성문, 임지열이 모두 범타로 물러나며 득점을 만들어내지 못했다.  

6회까지 롯데 선발투수 윌커슨에게 막혀 끌려가는 경기를 한 키움은 윌커슨이 마운드를 내려가자 곧바로 승부를 원점으로 되돌렸다. 7회 2사에서 이주형이 벼락같은 솔로홈런을 터뜨리며 3-3 동점을 만들었다. 

패배 위기에서 벗어난 키움은 9회 선두타자 김혜성과 도슨이 안타와 2루타를 날리며 단숨에 무사 2, 3루 찬스를 만들었다. 이주형은 역전 2타점 3루타를 터뜨리며 다시 팀에 리드를 안겼다. 송성문은 1타점 희생플라이로 한 점을 더했다. 

롯데는 9회말 1사에서 이정훈이 안타를 때려내며 마지막 기회를 만들었다. 하지만 니코 구드럼이 병살타를 치면서 따라가는 점수는 나오지 않았다. 

 

0 Comments
포토 제목
유저 등수 로또엔젤볼
용가리 5 44 15 22 39 37 17
young 5 39 12 19 26 14 34
판매점 지역 금주 누적
🏆포털 인기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