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디까지 몰락하나... ‘1172억 미드필더’, 승부 조작급 베팅 혐의 조사→결국 대표팀 명단 제외

로또 1109회차 (2024-03-02 추첨) + 더보기
  • 10 12 13 19 33 40 + 2

엔젤럭키볼, 5분단위 하루 288회진행 + 더보기
자유 유머 포토 동영상

어디까지 몰락하나... ‘1172억 미드필더’, 승부 조작급 베팅 혐의 조사→결국 대표팀 명단 제외

보좌관 0 212 0 신고

2890389024_8KP239UD_9fd14f9880366e2296e180bf457b735cfd8084cd.jpg

2890389024_kmNdQopa_7a6ad3c62f33cac19fb1c161d7b84f0011cacaed.jpg

2890389024_zLDsey3W_e64d8c3ea4379806a596b5d2c0840dd36d39ebed.jpg

[스포탈코리아] 남정훈 기자= 맨시티와의 협상이 종료된것도 모자라 이제 대표팀 명단에서도 빠졌다.

영국 매체 ‘데일리메일’은 19일(한국 시각) ‘브라질 대표팀의 페르난도 디니즈 임시 감독은 베팅 위반 혐의에 대한 조사가 보도된 후 웨스트햄 스타 루카스 파케타를 다가오는 A매치 경기에 그의 선수단에서 제외하기로 결정했다.’라고 보도했다.

파케타는 작년 8월 웨스트햄이 5100만 파운드(한화 약 856억 원)를 주고 영입한 브라질 국가대표 미드필더다. 파케타는 저번 시즌 41경기에 출전해 5골 7도움을 기록할 정도로 미드필더지만 좋은 박스 타격 능력을 가지고 있다. 이 활약을 바탕으로 40년 만에 처음으로 유로파 컨퍼런스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올 시즌 리버 플레이트로 떠난 마누엘 란시니의 뒤를 이어 등번호 10번을 이어받은 그는 웨스트햄의 모예스 감독이 신뢰하는 최고의 미드필더다. 특히 이번 여름 이적시장에서 에이스인 데클란 라이스가 아스널로 이적을 했기 때문에 웨스트햄은 파케타를 절대 낮은 금액에 팔지 않을 것이다.

웨스트햄이 파케타의 이적을 고려하려면 더 많은 시간이 걸릴 예정이었다. 스테인버그에 따르면 파케타의 계약에는 내년 여름에 시행되는 8500만 파운드(약 1228억 원)의 바이아웃 조항이 포함되어 있다.

웨스트햄은 아약스의 수비형 미드필더 에드손 알바레즈 영입을 통해 라이스의 공백을 채울 생각이며 제임스 워드 프라우스 영입으로 탄력을 받을 예정이다. 핵심 미드필더를 더 이상 잃고 싶지 않은 웨스트햄은 맨시티의 7000만 파운드(약 1172억 원)의 첫 번째 제안을 거절했다.

2890389024_Lr4Wy8kn_1520849958fc339df2aeeb0816c020a8da61ee65.jpg

2890389024_LHi1bV68_79764c8930efe509ccc46e8690ba92b170e0118b.jpg

2890389024_Dh4ATFu5_e5fa955a1b63d67fe18c772d3b618a118c89e64d.jpg

맨시티는 이번 이적시장에 핵심 미드필더인 일카이 귄도안이 FA(자유계약신분)로 바르셀로나로 이적하면서 미드필더진에 공백이 생겼다. 첼시에서 마테오 코바치치를 영입했지만 코바치치와 귄도안의 역할은 다르다. 코바치치는 볼 운반형 미드필더이기 때문에 직접적인 박스 타격이 쉽지 않다.

파케타는 맨시티로의 이적을 열망하고 있었다. 영국 매체 ‘가디언’의 웨스트햄 구단에 대한 공신력이 높은 제이콥 스테인버그 기자는 ‘파케타는 웨스트햄에 이적을 요청할 예정이다.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미드필더 보강을 원하고 있으며 파케타는 트레블 우승팀에 합류하는 데 관심이 있다.’라고 보도했었다.

파케타와 맨시티가 6년 계약에 합의했다는 보도도 나왔고 웨스트햄도 8500만 파운드의 가격을 정하고 후계자를 알아보고 있었던 와중에 파케타에 대한 사건이 터졌다.

‘데일리메일’의 맨시티 전담기자 잭 고헌은 루카스 파케타가 잠재적인 베팅 위반 혐의로 축구 협회의 조사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자세한 항목에 대해서는 나오지 않았지만 이제 세부 정황이 공개됐다.

2890389024_cCOyJSWf_7f262aa97d868e722da75c9e1a8d2ee9ee469d73.jpg

2890389024_EnvAKDGs_ccd1b5cc30ed762ea3335935f2bdf970b67d655c.jpg

2890389024_63IjFQuS_2e64440e903895578fa8135ca53f9e3de480b6c9.jpg

축구 전문 매체 ‘글로보’에 따르면 프리미어 리그와 스페인 라리가에서 진행된 2경기의 수상한 베팅 정황이 포착됐다. 3월 12일 웨스트 햄과 아스톤 빌라 경기에서 파케타가 옐로 카드를 받고, 베티스와 비야레알 경기에서 루이스 엔히키가 옐로카드를 받는다는 항목을 묶어서 동시에 베팅한 계정들이 있었다. 실제로 두 선수는 각자 경고를 받았다.

이 베팅은 브라질 베팅 사이트에서 이뤄졌으며 파케타와 엔히키의 가까운 사람들과 관련이 있는 계정들로 밝혔다. 초기 수사 결과 베팅 사이트에 다수의 신규 계정들이 만들어졌으며 이는 모두 파케타와 엔히키가 같은 날 경기에서 옐로카드를 받는다는 항목에 걸었다.

2890389024_wAXSQF7x_2af3b945f6ab0164d26332601515101d2ef67cc4.jpg

2890389024_d0tF4jhW_e5bcea750a89097db39b7d285df39204a6fc6772.jpg

브라질의 임시 감독은 선수들을 보호하기 위해 그를 선수단에서 제외하는 것을 결정하기 전에 원래 파케타를 그의 23인 스쿼드에 포함시켰다. 디니즈는 글로보 에스포르테에게 자신의 결정을 설명하며 "파케타는 원래 목록에 있었다. 그를 좀 더 편안하게 해결하도록 내버려두어야 한다. 이 사태를 해결하기 위한 시간이 필요하다. 브라질 축구대표팀은 이 문제들을 긍정적으로 해결하는 즉시 그를 맞이할 수 있도록 문을 열 것이다."라고 밝혔다.

현재 파케타는 유죄가 아님을 확신하며 잉글랜드에서 조사를 받고 있다. 또한 월요일에 FA 본부에 출석해 본인의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한편 브라질은 다가오는 9월 페루와 볼리비아와의 월드컵 예선전에서 파케타 없이 출전할 것이며, 카세미루와 조엘링톤과 브루노 기마랑이스가 합류하여 선수단을 채울 것이다. 

0 Comments
포토 제목
유저 등수 로또엔젤볼
토토가 4 44 40 15 33 13 12
용가리 5 4 10 13 24 29 33
보좌관 5 10 12 19 28 31 45
판매점 지역 금주 누적
🏆포털 인기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