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역사상 최고의 선수' 메시, 마이애미를 완전히 바꿔놨다!...6경기 연속골→MLS 꼴찌, 리그스컵 결승

로또 1120회차 (2024-05-18 추첨) + 더보기
  • 2 19 26 31 38 41 + 34

엔젤럭키볼, 5분단위 하루 288회진행 + 더보기
자유 유머 포토 동영상

축구 역사상 최고의 선수' 메시, 마이애미를 완전히 바꿔놨다!...6경기 연속골→MLS 꼴찌, 리그스컵 결승

보좌관 0 294 0 신고

본문 이미지본문 이미지본문 이미지본문 이미지



리오넬 메시가 메이저리그사커(MLS) 최하위 인터 마이애미를 이끌고 결승행 티켓을 따냈다.

마이애미는 16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니아주 체스터에 위치한 수바루 파크에서 열린 리그스컵 준결승전에서 필라델피아 유니온을 상대로 4-1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마이애미는 구단 창단 이후 처음으로 리그스컵 결승전에 올랐다.

메시는 바르셀로나 유스 라 마시아를 거쳐 바르셀로나에서 데뷔했다. 메시는 데뷔 전부터 많은 주목을 받았다. 데뷔 후에는 기대를 뛰어넘는 미친 활약을 보여줬다. 메시는 바르셀로나에서 라리가 우승 10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우승 4회, 코파 델 레이 우승 7회 등을 차지했다. 그중 트레블은 2번이나 있었다. 팀뿐만 아니라 개인적인 기량도 최고였다. 바르셀로나에서만 672골 303도움을 기록했다. 발롱도르 7회 수상이라는 전무후무한 업적도 세웠다.

바르셀로나에서 전성기를 보낸 메시가 팀을 떠났다. 바르셀로나가 재정적으로 어려워졌고 메시는 연봉 삭감을 감수하고 재계약을 추진했지만 결렬됐다. 결국 메시가 바르셀로나를 떠나게 됐다. 기자회견에서 눈물을 흘리며 파리 생제르맹(PSG)로 둥지를 옮겼다. PSG에서 UCL 정상에 다시 도전했지만 번번이 무릎을 꿇었다. 2년 연속 리그 우승에 만족해야 했다.

본문 이미지본문 이미지본문 이미지본문 이미지

메시는 아르헨티나 대표팀에서도 역사를 썼다. 클럽에서는 최고의 위치에 올랐지만 대표팀 유니폼만 입으면 메시는 작아졌다. 매번 결승에서 무릎을 꿇었다. 코파 아메리카에선 2번이나 결승에서 우승을 놓쳤고, 2014년 브라질 월드컵에선 연장 승부 끝에 독일에 패했다.

2021년 마침내 메시의 아르헨티나가 메이저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2021년 코파 아메리카 결승에서 라이벌 브라질을 꺾고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메시는 마지막 한 조간 월드컵만을 남겨두고 있었다. 2022년 카타르 월드컵에서 역사가 바뀌었다. 메시는 월드컵 조별 예선부터 아르헨티나의 공격을 이끌었고, 아르헨티나는 결승에 올랐다.

축구 역사상 최고의 위치에 도전하는 메시와 차세대 발롱도르 후보 킬리안 음바페의 프랑스가 맞붙으면서 전세계가 주목했다. 경기도 치열했다. 아르헨티나가 2-0으로 리드를 잡으며며 순조롭게 흘러갔다. 그러나 음바페의 멀티골로 승부는 원점으로 돌아갔다. 메시의 골로 다시 앞서나갔지만 음바페도 곧 바로 맞불을 놨다. 결국 승부차기로 이어졌고 메시의 아르헨티가 우승을 차지했다.

본문 이미지본문 이미지본문 이미지본문 이미지

메시는 그토록 바라던 월드컵 위너의 자리에 오르며 펠레, 디에고 마라도나를 제치고 세계 최고의 축구선수라는 칭호를 받았다. 'GOAT' 메시는 이번 여름 MLS로 향했다. 사우디아리바 이적설, 바르셀로나 복귀설이 있었지만 메시는 MLS행을 선택했다. 사실 메시도 바르셀로나 복귀를 원했다. 문제는 돈이었다. 바르셀로나는 현재 재정적으로 어려운 상황이다. 메시가 온다고 해도 메시에게 줄 급여가 충분하지 않았다. 행선지는 데이비드 베컴이 구단주로 있는 마이애미였다. 메시를 시작으로 세르히오 부스케츠, 조르디 알바도 마이애미에 합류했다.

마이애미는 메시가 오고 완전히 다른 팀으로 변모했다. 마이애미는 MLS 최하위에 위치해 있었다. 메시는 MLS에 입성하자마자 자신이 왜 축구 역사상 최고의 선수인지를 증명했다. 메시는 리그컵 조별리그 크루스 아술과 경기에서 후반 9분 교체되며 데뷔전을 가졌다. 경기 종료 직전 환상적인 프리킥 골로 데뷔전 데뷔골에 성공했다. 인터 마이애미는 메시의 골로 역전승을 거뒀다. 이 승리는 11경기 연속 무승을 깨는 승리였다.

조별리그 2차전에선 애틀란타 유나이티드를 4-0으로 완파했다. 축구 통계 매체 '소파스코어'에 따르면, 애틀란타와 경기에서 메시는 9.9점의 활약을 했다. 사실상 만점 활약이었다는 뜻. 토너먼트에서도 메시의 활약은 멈추지 않았다.

본문 이미지본문 이미지본문 이미지본문 이미지

16강에서 댈러스를 만나 치열한 경기를 보여줬다. 3-4로 뒤지고 있는 상황 메시가 해결사로 등장했다. 후반 40분 프리킥 골을 터트리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려놨다. 결국 마이애미는 승부차기 끝에 댈러스를 꺾고 8강 진출에 성공했다.

샬럿을 8강에서 4-0으로 제압하고 준결승에 올랐다. 준결승 상대는 3위 필라델피아 유니온이었다. 어려운 경기가 예상됐지만 메시는 어김없이 골망을 흔들었다. 전반 20분 마이애미가 1-0으로 앞선 상황에서 중거리 슈팅으로 골을 기록했다. 동료의 패스를 받고 먼 거리였지만 예리한 슈팅으로 팀의 추가골을 만든 것. 메시의 활약에 힘입어 마이애미는 필라델피아를 꺾고 결승에 진출했다. 메시는 이날도 골을 터트리며 6경기 연속골에 성공했다. 메시는 6경기 9골 1도움을 기록 중이다.

메시는 MLS에서도 GOAT였다. 메시는 MLS 꼴찌팀을 이끌고 리그스컵 결승까지 진출했다. 심지어 4강에서 MLS 3위 필라델피아를 4-1로 제압했다. 마이애미는 20일 MLS 4위 내슈빌과 결승에서 맞붙는다.

본문 이미지본문 이미지본문 이미지

0 Comments
포토 제목
유저 등수 로또엔젤볼
두리 4 31 44 20 41 19 2
판매점 지역 금주 누적
🏆포털 인기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