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킥 방해한 일본 12번째 선수?...황선홍호 빠른 공격, 주심이 방해→답답한 흐름 이어져

로또 1121회차 (2024-05-25 추첨) + 더보기
  • 6 24 31 32 38 44 + 8

엔젤럭키볼, 5분단위 하루 288회진행 + 더보기
자유 유머 포토 동영상

프리킥 방해한 일본 12번째 선수?...황선홍호 빠른 공격, 주심이 방해→답답한 흐름 이어져

보좌관 0 41 0 신고

본문 이미지사진=쿠팡 플레이 중계 화면(캡처)

답답한 모습을 보이던 황선홍호는 세트피스를 통해 기회를 노렸는데 주심의 방해를 받았다.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올림픽 국가대표팀은 22일 오후 10시(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에 위치한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24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아시안컵 조별리그 B조 3차전에서 일본과 대결하는 중이다. 이 경기에서 승리를 한다면 신태용 감독의 인도네시아와 만난다.

한국은 홍윤상, 정상빈, 홍시후, 최강민, 김동진, 이강희, 이태석, 조현택, 이재원, 장시영, 백종범을 선발 라인업에 올렸다. 김정훈, 신송훈, 황재원, 이영준, 안재준, 백상훈, 강상윤, 엄지성, 강성진, 김민우는 벤치에 앉았다.

주장 변준수는 경고 누적 징계로 나설 수 없고 서명관은 2차전 중국전에서 부상을 입어 빠지게 됐다. 향후 대회에서 나설 수도 없다. 두 선수가 빠진 걸 차치하고도 선발이 10자리나 바뀌었다. 골키퍼도 김정훈이 아닌 백종범이고 이영준, 안재준, 백상훈, 황재원, 엄지성 등은 벤치에 위치했다.

주전 센터백이 모두 나간 가운데 황선홍 감독은 5백을 내세웠다. 조현택, 이강희, 이재원이 3백을 구성했고 좌우 윙백은 이태석과 장시영이 나섰다. 한국은 좀처럼 기회를 만들지 못하고 고전했다. 좌측면 히라카와를 앞세워 측면을 잘 공략하는 일본과는 달랐다. 중원을 활용한 공격이 없고 단순한 롱볼이 반복돼 답답함을 줬다.

세트피스를 통해 기회를 노려야 하는데 전반 20분 주심 방해를 받았다. 빠르게 장거리 프리킥을 패스로 처리했는데 주심을 맞고 흘렀다. 경기 중 공이 주심에 맞고 방해가 되면 중단을 하고 드롭볼 처리를 해야 한다. 세트피스로 준비된 무언가를 만들려고 할 때 고의는 아니었어도 주심에 맞고 흐름이 끊긴 건 아쉬웠다.

이후에도 황선홍호는 답답했다. 히라카와를 앞세운 일본은 계속 측면을 파고들었고 점유율을 확보하면서 주도권을 잡았다. 한국은 내내 끌려다니기만 했다. 정상빈, 홍윤상, 홍시후 등 빠른 선수들이 전방에 배치가 되어 있었는데 공을 잡아도 빼앗기고 줄 선수들도 없었다. 압박에 고전했고 답답한 상황만 반복되고 있다.  

0 Comments
포토 제목
유저 등수 로또엔젤볼
당첨자가 없습니다.
판매점 지역 금주 누적
🏆포털 인기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