멈추지 않는 이정후 안타 행진, 벌써 9G 연속…멀티히트로 타율 .270 돌파, 위닝시리즈 견인

로또 1120회차 (2024-05-18 추첨) + 더보기
  • 2 19 26 31 38 41 + 34

엔젤럭키볼, 5분단위 하루 288회진행 + 더보기
자유 유머 포토 동영상

멈추지 않는 이정후 안타 행진, 벌써 9G 연속…멀티히트로 타율 .270 돌파, 위닝시리즈 견인

보좌관 0 45 0 신고

본문 이미지샌프란시스코 이정후. /OSEN DB본문 이미지샌프란시스코 이정후. /OSEN DB

[OSEN=이상학 기자]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이정후(26)가 멀티히트로 9경기 연속 안타를 가동했다. 

이정후는 18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 론디포파크에서 열린 2024 메이저리그 마이애미 말린스와의 원정경기에 3번타자 중견수로 선발출장, 4타수 2안타 1득점을 기록하며 팀의 3-1 승리에 힘을 보탰다. 

지난 8일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전부터 최근 9경기 연속 안타이자 6번째 2안타 멀티히트 경기를 펼친 이정후는 시즌 타율을 2할5푼7리에서 2할7푼(74타수 20안타)로 끌어올렸다. OPS도 .636에서 .655로 올렸다. 

마이애미 선발은 좌완 트레버 로저스를 맞아 이정후는 1회 첫 타석에서 3루 땅볼로 아웃됐다. 초구 스트라이크를 지켜본 뒤 2~3구 낮은 볼을 골라낸 이정후는 4구째 체인지업에 배트가 헛돌았다. 이어 5구째 몸쪽 높게 들어온 93.9마일(151.1km) 포심 패스트볼을 쳤지만 3루 땅볼이 됐다. 

선두타자로 나온 4회에는 헛스윙 삼진을 당했다. 1~2구 연속 볼을 고른 이정후는 3구째 한가운데 포심 패스트볼을 놓쳤다. 4구째 낮은 체인지업을 참아낸 뒤 5구째 몸쪽 싱커에 배트가 헛돈 이정후. 6구째 비슷한 코스로 들어온 91.9마일(147.9km) 싱커에 다시 헛스윙이 나오면서 삼진으로 물러났다. 

하지만 6회 2사 1루에서 운이 따르는 안타로 출루했다. 볼카운트 2-2에서 5구째 바깥쪽 빠지는 슬라이더를 건드려 유격수 쪽으로 타구를 보냈다. 오른쪽에 치우친 수비 시프트 반대 방향 타구로 코스가 좋았다. 3루수가 잡을 수 있는 타구였지만 유격수 팀 앤더슨이 백핸드로 잡고 2루를 노렸다. 그러나 수비 시프트로 인해 2루수 루이스 아라에즈의 베이스 커버가 늦었고, 송구를 하려다 말았다. 그 사이 이정후가 1루에 들어가면서 내야 안타가 됐다. 

호르헤 솔레어의 볼넷으로 계속된 2사 만루 찬스에서 샌프란시스코는 맷 채프먼이 2루 땅볼로 물러나며 추가 점수를 내지 못했다. 

본문 이미지샌프란시스코 이정후. /OSEN DB

8회 마지막 타석에선 깨끗한 안타를 만들어냈다.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마이애미 우완 앤서니 벤더를 상대로 2-1 유리한 카운트에서 4구째 가운데 높게 들어온 84.3마일(135.7km) 스위퍼를 밀어쳐 좌전 안타로 연결했다. 이어 솔레어의 우전 안타 때 2루 진루한 이정후는 채프먼의 우익수 오른쪽에 떨어지는 2루타에 홈을 밟아 3-1로 달아나는 득점을 올렸다. 시즌 9득점째. 

이날 경기도 샌프란시스코가 3-1로 승리했다. 선발투수 키튼 윈이 6이닝 4피안타(1피홈런) 1볼넷 4탈삼진 1실점 호투로 시즌 첫 승을 올렸다. 7~9회 에릭 밀러, 타일러 로저스, 카밀로 도발이 1이닝씩 실점 없이 막고 리드를 지켰다. 도발이 시즌 3세이브째. 타선에선 이정후와 함께 솔레어가 2안타, 타이로 에스트라다가 2안타 1타점으로 활약했다. 

마이애미 원정 3연전을 2승1패 위닝시리즈로 장식한 샌프란시스코는 8승11패로 내셔널리그(NL) 서부지구 4위. 마이애미는 4승15패로 NL 동부지구 5위 꼴찌를 벗어나지 못했다. /[email protected]본문 이미지[사진] 샌프란시스코 이정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본문 이미지[사진] 샌프란시스코 키튼 윈.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
포토 제목
유저 등수 로또엔젤볼
두리 4 31 44 20 41 19 2
판매점 지역 금주 누적
🏆포털 인기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