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싸웠나' 투헬, 김민재 관심 밖…"아스날전 우파 필요할 수 있어"

로또 1120회차 (2024-05-18 추첨) + 더보기
  • 2 19 26 31 38 41 + 34

엔젤럭키볼, 5분단위 하루 288회진행 + 더보기
자유 유머 포토 동영상

'진짜 싸웠나' 투헬, 김민재 관심 밖…"아스날전 우파 필요할 수 있어"

보좌관 0 51 0 신고
본문 이미지▲ 오랜만에 나온 무실점 경기였지만, 그곳에 김민재의 이름은 없었다. 결장은 무척 충격적이었다. 앞서 토마스 투헬 감독은 이번 경기에 에릭 다이어와 마티아스 더 리흐트 대신 김민재를 출전시킬 것이라 시사했다. 하지만 오히려 다이어가 더 리흐트가 선발로 기용됐고, 다요 우파메카노마저 이날 경기에 교체 투입됐다. 투헬 감독은 김민재를 철저히 외면했다.
본문 이미지▲ 오랜만에 나온 무실점 경기였지만, 그곳에 김민재의 이름은 없었다. 결장은 무척 충격적이었다. 앞서 토마스 투헬 감독은 이번 경기에 에릭 다이어와 마티아스 더 리흐트 대신 김민재를 출전시킬 것이라 시사했다. 하지만 오히려 다이어가 더 리흐트가 선발로 기용됐고, 다요 우파메카노마저 이날 경기에 교체 투입됐다. 투헬 감독은 김민재를 철저히 외면했다.


[스포티비뉴스=김건일 기자] 김민재가 UEFA 챔피언스리그에 이어 분데스리가 경기에도 결장한 가운데 토마스 투헬 감독은 다욧 우파메카노의 기용 가능성을 시사했다.

투헬 감독은 14일(한국시간) FC 쾰른과 경기를 마치고 우파메카노를 언급했다. 이날 경기에서 후반 교체로 출전한 우파메카노는 후반 43분 수비 진영에서 패스 미스를 저지르면서 실점 위기를 팀에 안겼다. 마누엘 노이어 골키퍼가 선방하면서 실점으로 이어지지는 않았다.

투헬 감독은 우파메카노에 대해 "우파메카노가 우리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고 있다는 것을 알고 느끼기를 바란다. 우리는 그가 갖고 있는 잠재력과 자질을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난 개인적으로 우파메카노가 얼마나 야심 있는지 알고 있다. 개인적으로 많은 큰 실수를 저지르고 있다. 이 수준 경기에선 그런 실수들이 경기의 승패를 결정한다"며 "최근 우리가 내준 많은 실점에 우파메카노가 관여한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수요일 챔피언스리그 2차전에서 그는 우리에게 필요할 수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계속해서 "지금은 선수들을 지목하고 손가락질 할 때가 아니다. 긍정적인 자세를 유지해야 한다. 앞서 말한 대로 그는 우리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고 있다"고 강조했다.

본문 이미지▲ 김민재와 달리 다요 우파메카노는 꾸준히 기회를 얻을 전망이다.
본문 이미지▲ 김민재와 달리 다요 우파메카노는 꾸준히 기회를 얻을 전망이다.


지난 2021년 라이프치히RB를 떠나 바이에른 뮌헨에 합류한 우파메카노는 3시즌째 바이에른 뮌헨에서 뛰고 있다.

이번 시즌엔 마티아스 더리흐트를 밀어내고 김민재와 함께 전반기 바이에른 뮌헨 주전 수비수를 맡았다.

그런데 겨울 이적시장에서 다이어가 합류하면서 상황이 달라졌다. 토마스 투헬 감독은 팀 성적이 부진하자 주전 센터백 라인에 변화를 줬다. 김민재와 우파메카노 대신 다이어와 더리흐트를 선발 센터백으로 내세웠을 때 성적이 좋아지자 두 선수를 주전으로 기용하고 있다. 지난 세 경기 연속으로 다이어와 더리흐트가 선발로 출전했다.

투헬 감독은 "김민재와 우파메카노는 뛰어난 실력을 갖추고 있다"라며 "우리는 4명의 센터백이 훈련을 통해 실력을 끌어올리고 있다. 아무도 김민재와 우파메카노의 실력을 의심하지 않는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우파메카노의 부상 여파로 어려운 경기를 치르면서 변화를 만들었다"라며 "다이어와 더리흐트가 잘 해냈다"고 밝혔다.

본문 이미지▲ 오랜만에 나온 무실점 경기였지만, 그곳에 김민재의 이름은 없었다. 결장은 무척 충격적이었다. 앞서 토마스 투헬 감독은 이번 경기에 에릭 다이어와 마티아스 더 리흐트 대신 김민재를 출전시킬 것이라 시사했다. 하지만 오히려 다이어가 더 리흐트가 선발로 기용됐고, 다요 우파메카노마저 이날 경기에 교체 투입됐다. 투헬 감독은 김민재를 철저히 외면했다.


투헬 감독은 다름슈타트전을 앞두고 가진 기자회견에서도 "다이어와 더리흐트 조합이 승리를 부르고 있다. 둘 사이의 호흡도 매우 좋다. 다른 수비 포지션 선수들과의 합도 뛰어난 편이다. 굳이 이들을 선발에서 내칠 이유가 없다"며 "김민재와 다요 우파메카노도 실력만 놓고 보면 충분히 선발로 뛸 수 있다. 하지만 지금 잘나가는 조합을 바꿀 필요는 없다"고 말했다. 이어 "다이어는 매우 명확한 플레이와 말을 한다. 수비진을 잘 조직하는 능력이 있어 더 리흐트와 관계가 좋다. 아무래도 그들이 한 발 앞서 있다"라며 다이어를 중용하는 이유를 설명했다.

그러면서 백업으로 밀려난 김민재와 우파메카노에게도 투헬 감독이 생각하는 우선 순위가 갈리는 분위기다. 이날 쾰른과 경기에서 투헬 감독은 우파메카노를 교체 명단에 넣은 대신 김민재는 아예 명단에서 제외했다.

본문 이미지▲ 오랜만에 나온 무실점 경기였지만, 그곳에 김민재의 이름은 없었다. 결장은 무척 충격적이었다. 앞서 토마스 투헬 감독은 이번 경기에 에릭 다이어와 마티아스 더 리흐트 대신 김민재를 출전시킬 것이라 시사했다. 하지만 오히려 다이어가 더 리흐트가 선발로 기용됐고, 다요 우파메카노마저 이날 경기에 교체 투입됐다. 투헬 감독은 김민재를 철저히 외면했다.


일각에선 김민재와 투헬 감독의 불화설도 있다. 지난 11일 독일 매체 스포르트 빌트는 "김민재가 바이에른 뮌헨에서 제대로 활약하지 못하고 있다. 투헬 감독과 좋지 않은 관계가 이유다. 바이에른 뮌헨 주변에선 김민재를 실패한 영입이라고 판단했다"고 알렸다.

그러면서 김민재가 팀을 떠날 수 있다는 이적 가능성까지 제기됐다. 바이에른 뮌헨 소식을 알리는 FCB인사이드는 지난달 28일 보도에서 "김민재가 올해 여름 바이에른 뮌헨과 번개같은 이별을 하게 될까"라며 "바이에른 뮌헨 단장 막스 에벨이 김민재를 매각하는 방안을 검토할 수도 있다"고 추측했다. 동시에 이탈리아에선 인테르밀란이 김민재에게 관심이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가제타 델로 스포르트는 "인테르 밀란은 현재 수비진에 문제가 생겼다. 베테랑 수비수인 프란체스코 아체르비의 인종차별 발언 논란에 따라 여름에 센터백 보강 가능성이 있다"며 "대상은 김민재가 될 수 있다. 인테르 밀란에 있어 김민재는 꿈의 영입이 될 것"이라고 했다.

본문 이미지▲ 김민재.


투헬 감독과 불화설은 김민재의 탈퇴설에 힘을 실을 수 있지만, 실상은 다르다. 투헬 감독은 이번 시즌을 끝으로 바이에른 뮌헨을 떠나기로 합의했다. 이에 따라 줄어든 출전 시간과 여러 이적설에도 불구하고 김민재의 거취는 새 감독이 결정할 것이라는 전망이 지배적이다.

지난 시즌을 앞두고 튀르키예 페네르바체를 떠나 나폴리에 합류한 김민재는 빅리그 첫해 적응기가 필요할 것이라는 전망을 깨고 나폴리 주전 수비수로 맹활약을 펼쳤다. 강력한 신체 조건과 뛰어난 수비 지능, 압도적인 스피드를 바탕으로 세리에A 공격수들을 모두 제압해 내며 나폴리를 33년 만에 세리에A 우승으로 이끌었다. 김민재는 시즌이 끝나고 지오바니 디로렌초와 테오 에르난데스를 제치고 세리에A 최우수 수비상을 받아 활약을 인정받았다. 또 나폴리가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구단 최고 성적인 8강에 오르는 데에도 김민재의 역할이 결정적이었다는 평가가 따랐다.

2022-23시즌 김민재는 나폴리에서만 빛난 것이 아니다. 지난해 11월 국제축구연맹(FIFA)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도 태극 마크를 달고 맹활약했다. 조별 리그 3차전 포르투갈전에 부상으로 결장했지만, 한국은 김민재의 안정적인 수비를 발판 삼아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본문 이미지▲ 김민재.


지난 시즌 활약으로 김민재는 지난해 10월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2023 발롱도르 시상식에서 22위에 호명됐다. 후보 30명에 포함된 중앙 수비수로는 가장 높은 순위. 해당 시점에선 세계 최고 수비수로 공인받은 셈이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포함한 빅클럽들이 김민재에게 관심을 보였고 바이에른 뮌헨이 바이아웃 5000만 유로를 지불해 김민재를 품었다. 페네르바체에서 빅리그 나폴리로, 나폴리에서 세계 최고 클럽 중 하나인 바이에른 뮌헨으로 이적하는 데에 2년이 걸렸다.

0 Comments
포토 제목
유저 등수 로또엔젤볼
두리 4 31 44 20 41 19 2
판매점 지역 금주 누적
🏆포털 인기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