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도박하지 않았다. 통역이 돈을 훔쳤고, 거짓말 했다” 오타니, 드디어 통역 도박 연루설 직접 밝혔다 "슬프고 충격적이다"

로또 1121회차 (2024-05-25 추첨) + 더보기
  • 6 24 31 32 38 44 + 8

엔젤럭키볼, 5분단위 하루 288회진행 + 더보기
자유 유머 포토 동영상

“나는 도박하지 않았다. 통역이 돈을 훔쳤고, 거짓말 했다” 오타니, 드디어 통역 도박 연루설 직접 밝혔다 "슬프고 …

보좌관 0 54 0 신고

본문 이미지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의 오타니 쇼헤이(29)가 통역 미즈하라 잇페이의 불법 도박과 관련해 성명을 발표했다.

오타니는 26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LA 에인절스와 시범경기에 앞서 기자회견을 열고 성명문을 발표했다. 카메라 촬영이 금지됐고, 취재진의 질의 응답 없이 진행됐다. 

오타니는 “신뢰했던 사람이었기 때문에 매우 충격적이고 슬프다. 내가 스포츠 도박에 베팅을 하거나, 의뢰한 적은 없었다”라고 말했다. 

오타니는 "오늘 할 수 있는 일에 한계가 있기에 이해해 줬으면 좋겠고, 무슨 일이 있었는지 설명하고 싶다"며 "내가 무언가에 베팅을 하거나, 야구나 다른 스포츠 이벤트에 돈을 걸거나, 부탁한 적도 없다. 송금을 의뢰한 적도 없다. 그가 그렇게 하고 있던 것도 며칠 전까지 몰랐다. 그가 돈을 훔치고 모두에게 거짓말을 하고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오타니는 "(ESPN의) 취재 의뢰도 알려주지 않았고, 커뮤니케이션을 하고 있었다고 거짓말을 했다. 내가 이 문제를 알게 된 것은 한국에서의 개막전 직후의 팀 미팅 때였다. 통역도 없고, 영어로 말하고 있었으므로, 완전히 이해할 수 없고, 왠지 위화감을 느끼고 있었다. 호텔에 돌아와서 둘이 이야기를 하기를 기다렸다"고 말했다. 

오타니는 “호텔에 돌아와서야 (미즈하라가) 거짓말을 하고 있다는 사실을 자세히 알게 됐다. 이를 곧 변호사와 다저스 구단에도 알렸다. 이게 지금까지 일어난 상황의 전부”라고 설명했다. 

지난 20~21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MLB 월드투어 서울 시리즈' LA 다저스와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메이저리그 개막 2연전이 열리는 도중, 다저스는 21일 오타니의 통역이자 매니저인 미즈하라를 해고했다.  

미즈하라가 불법 스포츠 도박을 했다는 혐의였다. 베팅업체를 운영한 브로커 매튜 보이어가 연방 정부의 수사를 받고 있는 도중, 미즈하라는 보이어가 운영한 도박업체에 최소 450만 달러의 빚을 졌다는 사실이 드러났다. 이를 추적하던 미국 스포츠매체 ‘ESPN’은 지난해 오타니의 계좌에서 보이어의 계좌로 수차례 50만 달러씩이 송금됐다는 사실이 알았다. 

이에 미즈하라는 ‘ESPN’과의 독점 인터뷰에서 “오타니에게 나의 상황을 설명했다. 오타니는 기분이 좋지 않았지만 이런 문제가 다시 생기지 않게 나를 도와주겠다고 했다. 난 빚을 갚기 위해 송금을 해야 한다고 말했고, 오타니는 그게 불법인지 아닌지 묻지도 않았다”고 밝혔다.

하지만 ESPN이 이를 기사화 하기 직전 오타니의 변호인 측이 미즈하라가 오타니의 돈을 절도했고 오타니는 대규모 절도 피해자라고 반박했다. 이에 미즈하라도 “오타니는 도박 빚을 알지 못했고, 돈을 송금하지 않았다”고 자신의 말을 번복했다. 

하지만 현지 언론에서는 오타니가 미즈하라의 불법 도박을 몰랐을 리 없다면서 오타니의 연루 의혹을 끊임없이 제기했다. 이에 미국 메이저리그 사무국과 오타니와 미즈하라 사태를 예의주시하면서 진상 조사에 착수했다. 미국 연방법에 의하면 오타니가 직접 도박에 관여하지 않았더라도, 미즈하라의 불법 도박 사실을 알고 빚을 대신 갚아주기 위해 송금을 했다면 불법 도박에 관여했다는 혐의를 받을 수 있고 처벌 대상이 될 수 있다. 

‘USA투데이’의 밥 마니팅게일 기자는 ‘오타니가 벌금 이외의 다른 징계를 받을 가능성은 전혀 없다. 오타니의 가장 큰 범죄는 불법 도박업자의 빚을 갚기 위해 돈을 보내는 것이 불법이라는 것을 알면서 도박에 빠진 절친을 도와주려고 한 것일 수도 있다’라면서 출장정지 등의 중징계는 없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0 Comments
포토 제목
유저 등수 로또엔젤볼
당첨자가 없습니다.
판매점 지역 금주 누적
🏆포털 인기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