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이강인, 태국 원정 추가골 합작…포옹 세리머니까지

로또 1120회차 (2024-05-18 추첨) + 더보기
  • 2 19 26 31 38 41 + 34

엔젤럭키볼, 5분단위 하루 288회진행 + 더보기
자유 유머 포토 동영상

손흥민·이강인, 태국 원정 추가골 합작…포옹 세리머니까지

보좌관 0 42 0 신고

본문 이미지 

손흥민과 이강인이 추가골을 합작했다.

26일 태국 방콕의 라자망갈라 스타디움에서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C조 4차전을 치르고 있는 한국이 후반 10분 태국에 2-0으로 앞서고 있다.

한국은 4-3-3 포메이션으로 나섰다. 손흥민, 조규성, 이강인이 공격을 이끌었고, 이재성, 백승호, 황인범이 중원에서 지원했다. 김진수, 김영권, 김민재, 김문환이 포백을 구성했다. 골키퍼는 조현우였다.

태국은 4-2-3-1 포메이션으로 맞섰다. 수파차이 차이뎃이 최전방 공격수로 나섰고, 수파촉 사라찻, 차나팁 송크라신, 자로엔삭 웡고른이 2선에서 지원했다. 위라텝 폼판, 피라돈 참랏사미가 뒤를 받쳤다. 포백은 티라톤 분마탄, 판사 헴비분, 수판 통송, 니콜라스 미켈슨이었다. 파티왓 캄마이가 골문을 지켰다.

전반 19분 한국이 선제골을 넣었다. 이강인의 스루 패스를 따라 페널티박스로 침투한 조규성이 박스 오른쪽에서 중앙으로 공을 보냈다. 공이 골대 쪽으로 굴러갔고 이재성이 골라인 앞에서 밀어 넣었다.

후반 9분 한국이 추가골을 만들어냈다. 이강인이 수비 빈틈을 노리던 손흥민에게 전진 패스를 보냈다. 손흥민이 페널티박스 왼쪽으로 치고 가 슈팅을 때렸다. 슈팅이 골키퍼와 골대 사이를 통과해 골대 안으로 들어갔다. 득점 직후 이강인이 손흥민에게 달려가 안기는 세리머니를 펼쳤다. 

 

0 Comments
포토 제목
유저 등수 로또엔젤볼
두리 4 31 44 20 41 19 2
판매점 지역 금주 누적
🏆포털 인기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