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우디, 손흥민 영입 위해 2590억 쏜다!... 살라 위해 5985억 투자

로또 1116회차 (2024-04-20 추첨) + 더보기
  • 15 16 17 25 30 31 + 32

엔젤럭키볼, 5분단위 하루 288회진행 + 더보기
자유 유머 포토 동영상

사우디, 손흥민 영입 위해 2590억 쏜다!... 살라 위해 5985억 투자

보좌관 0 47 0 신고

본문 이미지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문 이미지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우충원 기자] 사우디아라비아가 손흥민(토트넘) 영입을 위해 2590억 원을 투자할 전망이다. 

TBR은 22일(이하 한국시간) "사우디아라비아리그 알 이티하드는 여름 이적시장을 앞두고 손흥민과 살라를 영입하길 원한다. 앞서 지난 9월 히샬리송을 영입하려 했던 그들은 계약을 성사시키기에 시간이 부족했다. 결국 여름에 다시 다가갈 예정인데 이번에는 히샬리송이 아니다. 손흥민과 살라의 더블 영입이 그들의 꿈이다"라고 보도했다.

이어 "알 이티하드는 손흥민과 살라에게 돈을 쏟아 부을 준비를 마쳤다. 오는 2025년 여름 계약이 종료 되는 손흥민에 대해 토트넘은 큰 돈을 벌 수 있는 마지막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사우디아라비아는 그동안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를 필두로 네이마르, 카림 벤제마, 사디오 마네, 리야드 마네스, 파비뉴 등 유럽 정상급 선수들을 영입했다. 막대한 금액을 투자한 결과였다. 

하지만 사우디아라비아의 선수 수집은 계속될 전망이다. 

특히 프리미어리그 득점왕에 올랐던 손흥민이 살라와 함께 큰 관심을 받고 있다. 

본문 이미지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ESPN은 "알 이티하드는 이적료 6000만 유로(860억 원)와 보너스를 포함한 오프닝 비드를 통해 토트넘의 손흥민에게 움직일 준비가 됐다"라고 알린 바 있다. 개인 계약으로는 4년 동안 1억 2000만 유로(1730억 원)를 약속한 것으로 알려졌다.

BBC는 "알 이티하드가 리버풀에 1억 5000만 파운드(2525억 원)를 제시했다"라고 밝혔다. 개인 계약으로는 3년 동안 2억 4000만 유로(3460억 원)를 전달했다. 

하지만 손흥민과 살라는 사우디아라비아 이적에 큰 관심이 없었다. 결국 알 이티하드는 히샬리송 영입에 나섰지만 무산됐다. 

그러나 포기하지 않고 있다. 알 이티하드는 적극적인 투자를 바탕으로 손흥민과 살라 영입을 노리고 있다. 

스카이스포츠는 "사우디아라비아는 석유에 의존하고 있지만 영원한 자원이 아니다. 따라서 사우디아라비아는 스포츠 등 문화에 투자하고 있다"면서 "사우디아라비아는 앞으로 5년 동안 최고 선수들을 영입할 계획이다. 그들은 100명 정도의 선수들을 영입해 최고의 리그를 만들겠다는 의지를 나타내고 있다. 손흥민, 살바, 라모스, 베르나르두 실바 등이 그 대상"이라고 전했다. 

물론 손흥민인 이미 공식적으로 사우디아라비아리그 진출을 거절했다. 

본문 이미지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문 이미지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흥민은 "난 축구하는 것을 좋아한다. 분명히 돈도 중요하다. 하지만 프리미어리그에서 뛰는 걸 꿈꾸며 아직도 할 일이 많다. 사우디아라비아는 현재 많은 선수가 가고 있다. 다만 프리미어리그에서 뛰는 건 내게 꿈이다"라고 선을 그었다. 

0 Comments
포토 제목
유저 등수 로또엔젤볼
당첨자가 없습니다.
판매점 지역 금주 누적
🏆포털 인기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