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A 피닉스, 밀워키 제압…부커+듀란트+빌 85점 합작

로또 1115회차 (2024-04-13 추첨) + 더보기
  • 7 12 23 32 34 36 + 8

엔젤럭키볼, 5분단위 하루 288회진행 + 더보기
자유 유머 포토 동영상

NBA 피닉스, 밀워키 제압…부커+듀란트+빌 85점 합작

보좌관 0 70 0 신고

114-106 승리, 시즌 30승째 기록
밀워키 아데토쿤보, 34점 10리바운드 분전
본문 이미지

피닉스 선스의 데빈 부커. ⓒ AFP=뉴스1


(서울=뉴스1) 이상철 기자 = 미국프로농구(NBA) 피닉스 선스가 85점을 합작한 데빈 부커, 케빈 듀란트, 브래들리 빌의 활약을 앞세워 밀워키 벅스를 제압했다.

피닉스는 7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풋프린트 센터에서 열린 2023-24 NBA 정규리그 홈 경기에서 밀워키에 114-106으로 이겼다.

시즌 30승(21패)째를 거둔 피닉스는 서부 콘퍼런스 5위 새크라멘토 킹스(29승20패)와의 승차를 없앴다. 반면 밀워키는 33승18패로 뉴욕 닉스와 공동 3위로 밀렸다.

피닉스는 부커가 32점으로 맹활약을 펼쳤다. 듀란트가 28점 10리바운드, 브래들리 빌이 25점 10리바운드로 자기 몫을 다했다.

밀워키는 주축 선수들의 이탈로 전력이 약화된 것이 아쉬었다. 간판 데미안 랄라드가 발목 부상으로 결장했고, 크리스 미들턴은 1쿼터 도중 발목을 다쳐 코트 밖으로 떠났다. 야니스 아데토쿤보가 34점 10리바운드 6어시스트로 분전했지만 팀 패배로 빛이 바랬다.

이날 피닉스는 3쿼터 막판까지 75-73으로 밀워키와 팽팽하게 맞서다 종료 직전 볼 볼과 빌의 연속 득점이 터져 6점 차로 벌렸다.

4쿼터에서는 빌과 듀란트가 득점을 차곡차곡 쌓으며 두 자릿수 점수 차로 달아났다. 이후 피닉스는 이 격차를 잘 유지했고, 종료 45초 전에 빌이 3점포를 터트리며 110-99를 만들었다. 이후 듀란트가 덩크슛을 꽂아 승리를 자축했다. 

0 Comments
포토 제목
유저 등수 로또엔젤볼
보좌관 5 12 28 34 32 41 38
보좌관 5 12 28 34 32 41 38
판매점 지역 금주 누적
🏆포털 인기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