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디 먹다 퇴장당한 이라크의 후세인, 추가시간 요르단 대역전… 3-2 드라마 쓰며 8강 진출

로또 1115회차 (2024-04-13 추첨) + 더보기
  • 7 12 23 32 34 36 + 8

엔젤럭키볼, 5분단위 하루 288회진행 + 더보기
자유 유머 포토 동영상

잔디 먹다 퇴장당한 이라크의 후세인, 추가시간 요르단 대역전… 3-2 드라마 쓰며 8강 진출

보좌관 0 116 0 신고

본문 이미지

역전과 추가시간 재역전, 그 사이 스타의 황당한 퇴장까지 섞인 엄청난 경기가 나왔다. 2023 카타르 아시안컵 현재까지 최고 명경기는 요르단이 이라크를 꺾은 16강전이다.

29일(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얀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16강전을 치른 요르단이 이라크에 3-2로 승리했다.

엎치락뒤치락 하는 경기였다. 전반 추가시간 요르단의 야잔 알나이마트가 선제골을 넣었다. 이후 요르단이 소극적으로 나오자, 이라크는 후반 23분 수아드 나티크의 골과 31분 아이멘 후세인의 골로 역전했다.

후세인은 이 골이 이번 대회 6호 골이었다. 득점 2위 그룹이 단 3골이기 때문에 득점왕 등극이 유력한 상황.

그런데 팀 승리와 득점왕 경쟁 두 마리 토끼를 잡았다는 기쁨이 너무 큰 탓이었을까. 후세인은 광고판을 넘어가 관중들과 호흡하면서 경기장을 쭉 돌더니 주저앉아 동료들과 교감하고, 마지막에는 경기장에 쪼그려 앉아 잔디를 뜯어먹는 익살스런 세리머니까지 보여줬다.

세리머니가 너무 길어지자 주심이 경고를 꺼냈다. 이 경기 두 번째 경고였다. 후세인은 황당한 상황에 퇴장당하고 말았다.

남은 시간이 20여 분에 불과했기 때문에 여전히 이라크가 유리했지만, 요르단이 드라마를 썼다. 추가시간 5분 수비수 야잔 알아랍이 동점골을 터뜨렸다. 그리고 2분 뒤에는 니자르 알라샤단의 환상적인 중거리 슛 역전골까지 나오면서 요르단이 재역전을 달성했다.

경기 종료 직전 이라크가 결정적인 득점 기회를 잡았으나 살리지 못하면서, 요르단이 16강행 티켓을 차지했다.

8강에 오른 요르단은 타지키스탄을 상대하게 된다. 이 8강전은 2월 2일 진행된다.타지키스탄은 아랍메미리트(UAE)와 승부차기까지 가는 혈투 끝에 8강에 올랐고, 전력상으로도 여기까지 온 게 이변으로 평가 받는다. 현재로서는 요르단의 4강 진출이 유력해졌다. 만약 한국이 4강에 오르면 만날 팀이다. 조별리그에서 2-2 무승부를 거뒀던 한국과 요르단이 재회한다면 그것도 이번 아시안컵의 드라마가 될 수 있다. 

0 Comments
포토 제목
유저 등수 로또엔젤볼
보좌관 5 12 28 34 32 41 38
보좌관 5 12 28 34 32 41 38
판매점 지역 금주 누적
🏆포털 인기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