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나스르 호날두, 올해만 벌써 53골…음바페·케인 제치고 최다골 수립

로또 1115회차 (2024-04-13 추첨) + 더보기
  • 7 12 23 32 34 36 + 8

엔젤럭키볼, 5분단위 하루 288회진행 + 더보기
자유 유머 포토 동영상

알나스르 호날두, 올해만 벌써 53골…음바페·케인 제치고 최다골 수립

보좌관 0 67 0 신고

알이티하드전 PK로 멀티골, 5-2 대승 견인
38세에도 2023년 최다골 주인공으로 우뚝
2f66c0df04006c6d3dbca47d3ec44284_1703727301_563.png

알이티하드전 득점을 기록한 호날두가 특유의 세리머니를 하며 기뻐하고 있다. ⓒ AFP=뉴스1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사우디 프로축구 알나스르의 공격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8)가 2023년 최다골 주인공으로 우뚝 섰다.

알나스르는 27일(한국시간) 사우디 제다의 프린스 압둘라 알파이잘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24 사우디 프로축구 18라운드 알이티하드와의 원정 경기에서 5-2로 크게 이겼다.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전한 호날두는 페널티킥으로만 2골을 터트리며 승리를 견인했다. 안데르송 탈리스카가 1골, 사디오 마네도 2골로 힘을 보탰다.

이날 2골을 더한 호날두는 올해만 53번째 득점을 맛보며 올해 최다골 주인공으로 우뚝 섰다. 기존 해리 케인(바이에른 뮌헨), 킬리안 음바페(파리 생제르맹·이상 52골)를 넘어섰다.

득점 기계 엘링 홀란드(맨체스터 시티)가 그 뒤를 이어 올해 50골을 기록 중이다.

음바페와 케인의 경우 2023년 경기를 마쳤으나 홀란드는 맨시티 소속으로 2경기를 남겨 두고 있어 최다골 주인공이 바뀔 가능성도 있다.

알나스르 구단은 SNS를 통해 '53번째' 득점을 기록한 호날두의 활약을 조명했다.

2f66c0df04006c6d3dbca47d3ec44284_1703727311_3568.png




멀티골을 터트린 호날두. ⓒ AFP=뉴스1


2골을 터트린 호날두는 리그 19호골로 알렉산다르 미트로비치(알힐랄·16골)를 따돌리고 득점 선두를 질주했다.

호날두는 이번 시즌 18경기에서 19골 9도움을 올리며 경기당 1개 이상의 공격 포인트를 올리고 있다. 득점과 도움 모두 선두다.

과거 레알 마드리드(스페인)에서 함께 뛰었던 카림 벤제마와 호날두의 대결로 관심을 모은 경기였으나 결과는 호날두의 승리였다.

알이티하드는 전반 14분 압데라작 함달라의 선제골로 앞서갔으나 알나스르도 5분 뒤 호날두의 페널티킥 득점으로 균형을 맞췄다. 수비에 가담했던 벤제마가 박스 안에서 파울을 범해 페널티킥을 허용했다.

기세를 올린 알나스르는 전반 38분 탈리스카의 골로 앞서갔다.

알이티하드도 후반 6분 함달라의 헤더골로 따라 붙었으나 후반 21분 파비뉴의 퇴장으로 전의를 상실했다. 파비뉴가 박스 안에서 거친 파울로 상대 얼굴을 가격했고, 비디오 판독(VAR) 끝에 레드카드를 받았다.

이 페널티킥 기회를 호날두가 놓치지 않고 득점으로 연결했다.

수적 우위를 점한 알나스르는 이후 역습을 통해 마네가 2골을 더 터트리며 승부를 갈랐다.

2f66c0df04006c6d3dbca47d3ec44284_1703727319_8177.png
 

0 Comments
포토 제목
유저 등수 로또엔젤볼
보좌관 5 12 28 34 32 41 38
보좌관 5 12 28 34 32 41 38
판매점 지역 금주 누적
🏆포털 인기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