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매체는 이강인 편…"PSG 수준 아냐" 혹평에도 BVB전 선발 예상→이미 훈련 마쳐

로또 1115회차 (2024-04-13 추첨) + 더보기
  • 7 12 23 32 34 36 + 8

엔젤럭키볼, 5분단위 하루 288회진행 + 더보기
자유 유머 포토 동영상

프랑스 매체는 이강인 편…"PSG 수준 아냐" 혹평에도 BVB전 선발 예상→이미 훈련 마쳐

보좌관 0 93 0 신고

본문 이미지



(엑스포츠뉴스 나승우 기자) 최근 프랑스 축구 전문가에게서 혹평을 들었던 이강인이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전 예상 선발 명단에 포함됐다.

PSG는 14일(한국시간) 오전 5시 독일 도르트문트에 위치한 지그날 이두나 파크에서 도르트문트와 2023/24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F조 최종전을 치른다.

리그에서는 단독 선두를 질주하고 있는 PSG는 챔피언스리그에서는 다소 고전했다. 죽음의 조에 편성돼 험난한 일정을 치렀다. 5차전까지 진행된 현재 PSG는 2승1무2패, 승점 7로 F조 2위를 기록하고 있다. 다만 3위 뉴캐슬 유나이티드(잉글랜드), AC밀란(이탈리아)이 모두 승점 5를 기록하고 있어 조별리그 탈락 가능성도 존재한다.

PSG가 16강전에 진출할 수 있는 경우의 수는 3가지다. 도르트문트를 이기면 자력으로 16강에 오른다. 승점 10 동률이 되지만 앞서 1차전에서 2-0으로 승리해 상대 전적에서 앞서 1위로 통과한다.

무승부를 거둔다면 뉴캐슬이 밀란을 이기지 못해야 한다. 뉴캐슬에게는 1무1패로 상대 전적이 밀려 승점 8 동률이 되면 3위로 밀려나기 때문이다. 도르트문트에게 패하더라도 뉴캐슬과 밀란이 비긴다면 16강에 올라간다.

본문 이미지






PSG는 카타르 자본이 유입된 2011년 이후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에서 탈락한 적이 한 번도 없다. PSG의 운명을 가를 최종전을 앞두고 이번 시즌 PSG로 이적해 꾸준히 활약 중인 이강인이 예상 선발 라인업에 포함됐다.

프랑스 RMC 스포츠는 12일 "워렌 자이르 에메리와 브래들리 바르콜라가 선발로 나서야 한다. 이강인은 랑달 콜로 무아니와 경쟁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매체는 출전 정지 징계로 독일 원정에 동행하지 못 한 우스만 뎀벨레를 대신해 이강인 혹은 콜로 무아니가 오른쪽 윙어로 출전할 것이라고 봤다. "출전 정지 처분을 받은 뎀벨레의 부재로 루이스 엔리케 감독은 오른쪽 윙어 자리에 이강인과 콜로 무아니 둘 중 한 명을 선택해야 할 것"이라며 "도르트문트전을 하루 앞두고 진행된 팀 훈련에서 한국의 공격형 미드필더는 오른쪽 윙어로 훈련했다. 물론 콜로 무아니가 출전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라고 설명했다.

지난 낭트전 라인업과 동일할 것으로 예측했다. 킬리안 음바페가 중앙에 서고 이강인이 오른쪽, 바르콜라가 왼쪽 공격수로 출전한다. 중원에는 변화가 있을 것으로 봤다. 부상에서 복귀한 자이르 에메리가 선발로 나설 것으로 예상했다. 마누엘 우가르테, 비티냐와 함께 중원 세 자리를 맡는다.

수비도 아슈라프 하키미, 마르키뉴스, 밀란 슈크리니아르, 뤼카 에르난데스가 백4를 구성할 예정이다. 골문은 아르나우 테나스가 아닌 잔루이지 돈나룸마에게 맡길 것으로 내다봤다.

앞서 이강인을 혹평한 프랑스 축구 전문가의 주장과는 상반된 예측이다. 프랑스 플래닛PSG에 따르면 프랑스 축구 해설가 피에르 메네스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이강인은 개성이 별로 없다. 측면에서 드리블을 너무 많이 하고, 전진 패스 능력은 부족하다. 브레스트전에서 음바페에게 멋진 패스를 줬지만 충분하지 않다. PSG가 요구하는 수준은 아니다"라고 혹평했다.

그러나 RMC 스포츠 뿐만 아니라 프랑스 르파리지앵도 이강인이 음바페, 콜로 무아니와 함께 최전방 3톱으로 선발 출전할 것으로 예상했다. 현지 언론들은 이강인의 입지가 탄탄하다고 판단한 것이다.

본문 이미지



본문 이미지



이강인은 도르트문트전을 앞두고 팀 훈련에서 오른쪽 윙어 역할을 맡으며 선발 출전 가능성을 예고했다. 지난 12일 PSG가 구단 SNS 계정을 통해 공개한 팀 훈련 사진에서 이강인이 음바페, 비티냐와 함께 즐겁게 훈련을 받는 모습이 담겼다. 이미 반 시즌 만에 팀 동료들에게 실력을 입증한 이강인이다.

한편, 주장 마르키뉴스는 도르트문트전을 앞두고 "흥분된다. 부정적일 수 있는 압박감을 동기부여로 받아들여야 한다. 훌륭한 팀과 훌륭한 선수들이 이런 순간에 마땅히 해야 할 일이다. 운명을 우리 손에 달려있다"라고 16강 진출이라는 동기부여를 가지고 도르트문트전에 임하겠다고 밝혔다.

엔리케 감독은 "이번 경기는 쉽다. 플레이하기만 하면 된다. 선수들에게 딱히 동기를 부여할 필요가 없다. 오히려 선수들을 진정시켜야 한다. 이런 유형의 경기에서는 열정을 통제해야 한다. 이 경기가 가지는 의미를 모두가 알고 있으며, 큰 경기를 치러왔던 경험을 바탕으로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현지 매체 예상대로 이강인이 오른쪽 측면 공격수로 출전해 PSG의 12시즌 연속 챔피언스리그 16강 진출이라는 대기록 작성에 힘을 보탤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0 Comments
포토 제목
유저 등수 로또엔젤볼
보좌관 5 12 28 34 32 41 38
보좌관 5 12 28 34 32 41 38
판매점 지역 금주 누적
🏆포털 인기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