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 리뷰] '황희찬 PK골+크로스바 강타' 울버햄튼, '추가시간 골' 풀럼에 2-3 패배…'연승 실패→12위 위치'

로또 1108회차 (2024-02-24 추첨) + 더보기
  • 7 19 26 37 39 44 + 27

엔젤럭키볼, 5분단위 하루 288회진행 + 더보기
자유 유머 포토 동영상

[PL 리뷰] '황희찬 PK골+크로스바 강타' 울버햄튼, '추가시간 골' 풀럼에 2-3 패배…'연승 실패→12위 위치'

보좌관 0 112 0 신고

fc238e9ad95870f485de05a3919d06ce_1701140390_887.png



'울버햄튼 에이스' 황희찬이 득점포를 가동했으나, 팀은 후반 추가시간을 버티지 못했다.

울버햄튼은 28일 오전 5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크라벤 코티지에서 열린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PL) 13라운드에서 풀럼에 2-3으로 패배했다. 이로써 울버햄튼은 토트넘 훗스퍼(2-1 승)전 후 연승으로 이어가지 못했고, 4승 3무 6패(승점 15)로 12위에 위치했다.

홈팀 풀럼은 4-2-3-1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라울 히메네스, 윌리안, 안드레아스 페레이라, 톰 케어니, 해리슨 리드, 알렉스 이워비, 안토니 로빈슨, 팀 림, 캘빈 배시, 티모시 카스타뉴, 베른트 레노가 출전했다.

원정팀 울버햄튼은 3-5-2 포메이션을 내세웠다. 마테우스 쿠냐, 황희찬, 라얀 아이트누리, 주앙 고메스, 마리오 르미나, 장리크너 벨레가르드, 넬송 세메두, 토티 고메스, 산티아고 부에노, 막시밀리안 킬먼, 주제 사가 출격했다.

fc238e9ad95870f485de05a3919d06ce_1701140403_9172.png



황희찬은 쿠냐와 투톱에 배치되면서 풀럼의 골문을 겨냥하게 됐다. 예상대로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앞서 영국 '버밍엄 월드'는 풀럼전을 앞두고 "황희찬은 PL 득점 7위이고, 울버햄튼에서 기량으로는 누구도 따라올 수 없는 선수다. 이날 경기에선 측면이 아닌 중앙에서 뛸 것 같다"라면서 선발 라인업을 예측했다.

그리고 득점 확률이 제일 높은 선수로 지목되기도 했다. 영국 '데일리 메일'은 "울버햄튼은 풀럼전을 통해 연승을 노린다. 그리고 황희찬은 득점할 확률이 높은 선수다. 게리 오닐 울버햄튼 감독은 토트넘 훗스퍼전 승리 이후 자신감을 가졌고, 황희찬도 마찬가지다. 베팅 사이트에서도 2/1 배당률을 받으면서 득점 확률이 가장 높은 선수로 지목됐다"라고 조명했다.

울버햄튼의 경기마다 황희찬이 주목받는 건 올 시즌 엄청난 활약상을 이어가고 있기 때문이다. 2라운드 브라이튼전 득점을 시작으로 4라운드 크리스탈 팰리스전, 5라운드 리버풀전, 7라운드 맨체스터 시티전, 8라운드 아스톤 빌라전, 10라운드 뉴캐슬 유나이티드전에서 골맛을 봤다. 더불어 9라운드 본머스전, 11라운드 셰필드 유나이티드전에서는 어시스트를 기록하기도 했다.

프리미어리그에서만 공격 포인트 8개(6골 2도움)다. 황희찬은 그리고 잉글랜드 풋볼리그컵 3라운드 입스위치전에서도 한 골을 만듦에 따라 도합 7골 2도움을 적립했다. 울버햄튼 입성 이래 최고 페이스로, 지난 2021-22시즌에 31경기 5골 1도움, 2022-23시즌에 32경기 4골 3도움을 올린 바 있다. 이미 커리어 하이를 경신하는 데 성공했다.

fc238e9ad95870f485de05a3919d06ce_1701140412_0768.png



황희찬은 이날 활발한 움직임을 가져갔고, 초반 득점 기회가 아쉽게도 무산됐다. 전반 14분, 르미나가 중원에서 상대 패스를 차단했다. 그리고 뛰어 들어가는 황희찬을 향해 스루 패스를 건넸다. 황희찬은 엄청난 스피드로 질주한 뒤 수비수를 제치고 페널티 아크에서 슈팅했다. 공은 크로스바를 강타한 뒤 골문 위로 향했다.

어시스트도 날아갔다. 후반 9분, 쿠냐의 스루 패스를 받은 황희찬이 우측면에서 날카롭게 올렸다. 쇄도하는 도허티를 향해 정확한 코스로 갔는데, 경합하던 수비수에 맞으면서 코너킥이 주어졌다.

그러다 기어코 골맛을 봤다. 후반 28분, 페널티 박스 안에서 뛰어 들어가다가 림에게 밀려 넘어졌다. 이에 주심은 페널티킥(PK)를 선언했다. 황희찬이 공을 들어 직접 PK 키커로 나섰다. 그러고 나서 과감하게 중앙으로 처리하며 골망을 갈랐다. 황희찬은 '엠블럼 세리머니'를 펼쳤다.

그러나 아쉽게도 팀 패배로 웃지 못했다. 2-2 균형이 이어지던 후반 45분, 고메스가 페널티 박스 안에서 윌슨을 걸었다. 온 필드 리뷰가 진행됐고, 주심은 PK를 찍었다. 키커로 윌리안이 나섰고 좌측 하단으로 마무리했다.

그렇게 울버햄튼은 2-3으로 무릎을 꿇었다.

[전반전] 이워비 선제골→쿠냐 동점골…황희찬은 크로스바 강타

fc238e9ad95870f485de05a3919d06ce_1701140420_1837.png



풀럼이 선제골을 터뜨렸다. 전반 7분, 로빈슨이 좌측면에서 윌리안과 이대일 패스를 주고받았다. 페널티 박스 안에서 컷백으로 내줬고, 문전으로 쇄도하던 이워비가 발에 맞히면서 골망을 흔들었다.

풀럼이 기회를 놓쳤다. 전반 9분, 코너킥을 짧게 처리했고 윌리안이 페널티 박스 뒤쪽으로 패스했다. 이를 케어니가 논스톱 슈팅으로 처리했으나, 사 골키퍼 선방에 막히면서 아쉬움을 삼켰다.

울버햄튼이 땅을 쳤다. 전반 14분, 르미나가 중원에서 상대 패스를 차단했다. 그리고 뛰어 들어가는 황희찬을 향해 스루 패스를 건넸다. 황희찬은 엄청난 스피드로 질주한 뒤 수비수를 제치고 페널티 아크에서 슈팅했다. 공은 크로스바를 강타한 뒤 골문 위로 향했다.

황희찬이 가벼운 움직임을 보였다. 전반 18분, 황희찬이 하프라인에서 간결한 터닝 동작으로 림을 벗겨냈다. 이때 림이 유니폼을 잡음에 따라 옐로카드가 주어졌다.

울버햄튼이 교체 카드를 사용했다. 전반 20분, 아이트누리가 나가고 도허티가 들어갔다. 앞서 아이트누리는 전반 13분, 사이드라인에서 상대 선수와 경합하다가 발목이 꺾였다. 이후 그라운드를 다시 누볐지만, 경기를 더 소화하기엔 무리였다.


fc238e9ad95870f485de05a3919d06ce_1701140429_7.png



울버햄튼이 균형을 맞췄다. 전반 22분, 세메두의 패스를 받은 벨레가르드가 우측면에서 로빈슨을 제쳐낸 뒤 반대편으로 크로스를 올렸다. 이를 쿠냐가 노마크 찬스에서 헤더 슈팅을 날렸고, 공은 골문 구석으로 빨려 들어갔다.

풀럼의 기회가 무산됐다. 전반 29분, 이워비가 우측면에서 중앙으로 파고든 뒤 페널티 아크 앞에서 슈팅했다. 그러나 제대로 맞지 않으면서 골대 옆으로 지나갔다. 이어 전반 36분, 이워비가 우측면에서 크로스를 올렸고 윌리안이 트래핑을 한 뒤 옆에 위치한 페레이라에게 패스했다. 그러나 사 골키퍼의 발끝에 걸리면서 슈팅으로 연결되지 않았다.

황희찬이 공격 기회를 잡았다. 전반 36분, 풀럼의 백 패스를 가로챈 뒤 단숨에 페널티 박스 안으로 진입했다. 그러고 나서 쇄도하는 쿠냐를 향해 패스했는데, 아쉽게도 뒤쫓아온 배시에게 걸렸다.

울버햄튼이 역전할 뻔했다. 전반 44분, 레노 골키퍼가 무리하게 드리블을 하다가 강한 전방 압박에 공을 놓쳤다. 이를 가로챈 르미나가 옆으로 내줬으나, 배시에게 걸리면서 무위에 그쳤다.

전반 추가시간은 3분이 주어졌다. 추가 득점은 나오지 않았고, 전반은 1-1로 종료됐다.

fc238e9ad95870f485de05a3919d06ce_1701140438_4636.png



[전반 기록, 풀럼vs울버햄튼]

- 슈팅 기록 : 6회vs2회, 유효슈팅 : 2회vs1회, 점유율 : 57%vs43%, 패스 횟수 : 303회vs238회, 패스 성공률 : 85%vs79%, 파울 : 7회vs3회, 옐로카드 : 1회vs1회, 코너킥 3회vs1회

- 전반 평점

후스코어드닷컴 : 마테우스 쿠냐(6.9점), 황희찬(6.5점) - 맷 도허티(6.0점), 주앙 고메스(6.2점), 마리오 르미나(6.4점), 장리크너 벨레가르드(7.3점), 넬송 세메두(6.1점) - 토티 고메스(6.0점), 막시밀리안 킬먼(6.2점), 산티아고 부에노(6.2점) - 주제 사(6.1점)

소파 스코어 : 마테우스 쿠냐(7.0점), 황희찬(6.8점) - 맷 도허티(6.5점), 주앙 고메스(6.6점), 마리오 르미나(6.9점), 장리크너 벨레가르드(7.2점), 넬송 세메두(6.3점) - 토티 고메스(6.4점), 막시밀리안 킬먼(6.5점), 산티아고 부에노(6.7점) - 주제 사(6.5점)

풋몹 : 마테우스 쿠냐(7.3점), 황희찬(7.0점) - 맷 도허티(6.0점), 주앙 고메스(6.3점), 마리오 르미나(6.9점), 장리크너 벨레가르드(7.5점), 넬송 세메두(6.2점) - 토티 고메스(6.5점), 막시밀리안 킬먼(6.5점), 산티아고 부에노(6.7점) - 주제 사(6.0점)

황희찬은 크로스바 1회를 비롯해 볼 터치 11회, 패스 성공률 83%(5/6), 리커버리 4회, 지상 경합 1회 성공(1회 시도), 피파울 1회 등을 기록했다.

[후반전] 기어코 해냈다, 황희찬! PK 득점 폭발!…하지만 극장골 내주며 2-3 패배

울버햄튼이 후반 시작과 함께 풀럼의 골문을 위협했다. 후반 1분, 쿠냐의 문전 헤더 슈팅이 레노 골키퍼에게 잡혔다. 이어 후반 3분, 르미나의 중거리 슈팅 역시 골키퍼를 뚫지 못했다.

황희찬의 어시스트가 무산됐다. 후반 9분, 쿠냐의 스루 패스를 받은 황희찬이 우측면에서 날카롭게 올렸다. 쇄도하는 도허티를 향해 정확한 코스로 갔는데, 경합하던 수비수에 맞으면서 코너킥이 주어졌다.

fc238e9ad95870f485de05a3919d06ce_1701140449_7899.png




풀럼이 다시 리드를 잡았다. 후반 6분, 세메두가 공을 뺏으려다가 케어니 발을 밟았다. 이에 주심은 PK를 선언했다. VAR이 가동됐고, 원심이 유지됐다. 키커로 윌리안이 나섰고 우측 하단으로 마무리했다.

울버햄튼이 반격했다. 후반 15분, 벨레가르드의 패스를 받은 세메두가 페널티 박스 안에서 슈팅을 시도했다. 그러나 위협적이지 않았고, 골키퍼가 손쉽게 잡아냈다.

울버햄튼이 교체했다. 후반 17분 벨레가르드를 불러들이고 사샤 칼라이지치를 들여보냈다.

풀럼이 경기를 끝낼 기회를 놓쳤다. 후반 23분, 히메네스가 감각적인 패스를 내줬고 이어받은 이워비가 질주한 뒤에 페널티 박스에서 강력한 슈팅을 날렸다. 이를 사 골키퍼가 손을 위로 쭉 뻗어 쳐내는 데 성공했다.

황희찬이 좋은 수비 가담을 보여줬다. 후반 25분, 낮은 위치까지 내려가 경합을 진행했으며 파울을 얻기까지 했다.

울버햄튼이 풀럼의 골문을 위협했다. 후반 27분, 페널티 박스 안으로 진입하는 르미나를 향해 패스가 전달됐다. 르미나는 잡지 않고 슈팅했으나, 정직한 코스로 날아가면서 골키퍼에게 잡혔다.

fc238e9ad95870f485de05a3919d06ce_1701140459_8826.png




황희찬이 해냈다. 후반 28분, 페널티 박스 안에서 뛰어 들어가다가 림에게 밀려 넘어졌다. 이에 주심은 PK를 선언했다. 황희찬이 공을 들어 직접 PK 키커로 나섰다. 그러고 나서 과감하게 중앙으로 처리하며 골망을 갈랐다. 황희찬은 '엠블럼 세리머니'를 펼쳤다.

풀럼이 실점 후 교체했다. 후반 31분 히메네스, 페레이라를 빼고 카를로스 비니시우스, 해리 윌슨을 투입했다.

경기 분위기가 뜨거워졌다. 후반 32분, 케어니가 페널티 박스 밖에서 슈팅했다. 공은 골대 옆으로 살짝 벗어났다. 계속해서 후반 34분, 이워비의 페널티 아크 슈팅은 사 골키퍼에게 잡혔다.

울버햄튼도 대응했다. 후반 38분, 쿠냐가 벤치로 들어가고 토미 도일이 그라운드를 밟았다.

fc238e9ad95870f485de05a3919d06ce_1701140468_8232.png




후반 추가시간은 7분이 주어졌다. 그리고 후반 45분, 고메스가 페널티 박스 안에서 윌슨을 걸었다. 온 필드 리뷰가 진행됐고, 주심은 PK를 찍었다. 키커로 윌리안이 나섰고 좌측 하단으로 마무리했다.

후반 추가시간 11분, 황희찬의 뚝 떨어지는 슈팅은 크로스바를 살짝 넘어갔다. 그렇게 풀럼의 3-2 승리로 막을 내렸다.

[전반‧후반 기록, 풀럼vs울버햄튼]

- 슈팅 기록 : 12회vs10회, 유효슈팅 : 6회vs6회, 점유율 : 60%vs40%, 패스 횟수 : 631회vs427회, 패스 성공률 : 84%vs74%, 파울 : 13회vs13회, 옐로카드 : 2회vs2회, 코너킥 6회vs2회

- 전반‧후반 평점

후스코어드닷컴 : 마테우스 쿠냐(7.2점), 황희찬(7.5점) - 맷 도허티(6.4점), 주앙 고메스(6.1점), 마리오 르미나(6.3점), 장리크너 벨레가르드(7.2점), 넬송 세메두(5.6점) - 토티 고메스(6.0점), 막시밀리안 킬먼(6.4점), 산티아고 부에노(6.3점) - 주제 사(6.3점)

소파 스코어 : 마테우스 쿠냐(7.3점), 황희찬(7.8점) - 맷 도허티(6.6점), 주앙 고메스(6.5점), 마리오 르미나(6.6점), 장리크너 벨레가르드(7.2점), 넬송 세메두(5.9점) - 토티 고메스(6.2점), 막시밀리안 킬먼(6.5점), 산티아고 부에노(6.5점) - 주제 사(7.0점)

풋몹 : 마테우스 쿠냐(7.4점), 황희찬(8.2점) - 맷 도허티(6.3점), 주앙 고메스(6.3점), 마리오 르미나(6.6점), 장리크너 벨레가르드(7.5점), 넬송 세메두(6.1점) - 토티 고메스(6.8점), 막시밀리안 킬먼(6.7점), 산티아고 부에노(6.6점) - 주제 사(6.7점)

황희찬은 풀타임을 소화하면서 1득점을 비롯해 크로스바 1회, 볼 터치 30회, 패스 성공률 69%(11/16), 가로채기 1회, 리커버리 7회, 지상 경합 3회 성공(5회 시도), 피파울 3회 등을 기록했다.

[10월 울버햄튼 이달의 선수 황희찬, 11월 1골 1도움으로 마감]

fc238e9ad95870f485de05a3919d06ce_1701140477_2491.png



울버햄튼은 앞서 지난 14일,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황희찬이 10월 이달의 선수로 선정됐다. 그는 10월 3경기 모두 공격 포인트를 기록했으며 올 시즌 세 번째 이달의 선수(8월 사샤 칼라이지치‧9월 페드로 네투‧10월 황희찬)가 됐다"라고 공식 발표했다.

계속해서 "황희찬은 8라운드 아스톤 빌라를 상대로 선제골을 터뜨렸다. 9라운드 본머스전에서는 어시스트를 기록했다. 그러고나서 10라운드 뉴캐슬 유나이티드를 상대로 다시 득점했다. 황희찬은 네투와 크레이그 도슨 제치고 이달의 선수에 선정됐다"라고 덧붙였다.

황희찬은 11월에도 활약을 이어갔고, 셰필드전에 1도움, 풀럼전에서 1골을 올리면서 도합 1골 1도움을 만들었다. 울버햄튼은 11월에 리그 3경기를 치렀으며 세필드에 1-2 패배, 토트넘 훗스퍼에 2-1 승리, 풀럼에 2-3 패배로 1승 2패를 기록했다.

손흥민과 '코리안 더비'를 펼쳤던 토트넘전에서만 공격 포인트를 생산하지 못했다. 두 선수는 경기 전부터 밝은 미소로 인사를 나누며 한국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승자는 황희찬이었다. 이날 울버햄튼은 전반 3분 만에 실점을 내주며 위기를 맞이했지만, 후반 추가시간에만 두 골을 넣으며 2-1로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fc238e9ad95870f485de05a3919d06ce_1701140487_9915.png




황희찬은 대표팀 인터뷰에서 "(코리안 더비를) 좋은 결과로 마무리해서 기쁘다. (손) 흥민이 형과 대표팀에서 오래 뛰었고 익숙하다. 맞대결은 감회가 새로웠다. 이제 잘 준비해서 좋은 시너지 내서 결과 잘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대표팀보단 소속팀에서 봐 새로웠고 특별한 느낌이었다. 끝나고는 많은 이야기하지 못했다. 토트넘은 2연패였다. 흥민이 형은 주장으로서 속상했을 것이다. 경기에 대한 얘기는 안 했다. 저는 팀원들과 승리를 즐겼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황희찬은 최근 재계약 소식이 전해졌다. 영국 '디 애슬래틱'은 "울버햄튼이 황희찬과 재계약을 논의하고 있다. 최근 성과에 대한 보답으로 개선된 계약을 제안하려 한다, 황희찬은 오닐 감독 밑에서 뛰는 걸 좋아하는 걸로 알려졌다. 협상은 긍정적으로 진행되고 있으며 조건이 맞다면 서명할 거라 전망된다"라고 보도했다.

황희찬은 매 경기 활약을 이어가고 있고, 재계약 도장을 찍는 것만 남은 것으로 보인다.

[노력의 결과, 황희찬이 올 시즌 터진 이유]

27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디 애슬래틱'에 따르면 오스카르 가르시아 전 잘츠부르크 감독은 "팀 훈련을 마치고 나서 오후에 황희찬을 만나 개인 훈련을 했다. 황희찬은 스피드가 좋았지만, 마무리와 같은 몇 가지 기술에서 개선해야 했기 때문이다"라고 말했다.

계속해서 "황희찬은 득점 기회가 많았지만, 성공률이 높지 않았다. 이를 개선하기 위해 오후에 나, 스태프, 골키퍼와 훈련을 많이 했다. 우리는 황희찬과 함께 많은 훈련을 진행했음에도 그는 불평하지 않았다. 그리고 항상 배우려는 모습과 개선할 준비가 되어 있었다. 그리고 이제 그 결과물을 볼 수 있다"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황희찬은 스피드가 있고 적재적소에 영리하게 움직인다. 마무리가 조금 부족했는데, 계속 발전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fc238e9ad95870f485de05a3919d06ce_1701140497_4263.png



황희찬은 지난 2015년 1월 잘츠부르크에 입단했으며 위성구단인 리퍼링으로 가서 경험을 쌓았다. 2015-16시즌에도 마찬가지였고, 전반기에 11골 6도움을 터뜨리는 활약에 힘입어 후반기에 잘츠부르크로 가 13경기(1도움)를 소화했다.

2016-17시즌에는 가르시아 감독의 신임 속 많은 경기를 소화할 수 있었다. 그리고 공식전 35경기를 밟아 16골 2도움을 터뜨렸다. 가르시아 감독이 황희찬의 잘츠부르크 시작을 잘 열어준 셈.

황희찬은 점진적으로 성장하더니 라이프치히를 거쳐 현재 울버햄튼에서 활약하고 있다. 특히 올 시즌의 퍼포먼스가 압도적이다. 풀럼전 전까지 13경기를 치러 7골 2도움(프리미어리그 6골 2도움‧잉글랜드 풋볼리그컵 1골)을 만들었다. 팀 내 최다 득점자로서 '에이스'라는 칭호가 붙었다. 더불어 영국 복수 매체는 울버햄튼과 황희찬이 재계약을 논의 중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0 Comments
포토 제목
유저 등수 로또엔젤볼
용가리 5 44 15 22 39 37 17
young 5 39 12 19 26 14 34
판매점 지역 금주 누적
🏆포털 인기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