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 8위팀에 안 가요!'…맨유에서 방출된 GK, '충격적 복귀' 대신 라리가 6위팀과 협상

로또 1107회차 (2024-02-17 추첨) + 더보기
  • 6 14 30 31 40 41 + 29

엔젤럭키볼, 5분단위 하루 288회진행 + 더보기
자유 유머 포토 동영상

'EPL 8위팀에 안 가요!'…맨유에서 방출된 GK, '충격적 복귀' 대신 라리가 6위팀과 협상

보좌관 0 76 0 신고
e8c4caf77a14a1c9d69d80fd0c205d41_1699664003_4768.png
1776bbd51eb9ace43a79be06050e2ba7_1699664087_8427.png


1776bbd51eb9ace43a79be06050e2ba7_1699664096_985.png



[마이데일리 = 최용재 기자]다비드 데 헤아의 충격적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복귀설은 해프닝으로 끝날 것으로 보인다.

데 헤아는 지난 2011년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에서 맨유로 이적해, 맨유의 간판 골키퍼로 활약했다. 지난 시즌까지 12시즌을 뛰며 총 545경기에 출전했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우승 1회를 포함해 총 8개의 우승 트로피를 수집했다.

이런 전설이 지난 시즌 맨유에서 잔인하게 쫓겨났다. 데 헤아의 부진이 이어지자 전성기에서 내려왔다고 판단한 맨유는 데 헤아와 이별을 결정했다. 데 헤아는 연봉을 낮추면서까지 맨유에 남기를 바랐지만, 맨유는 이를 받아들이지 않았다. 

대신 인터 밀란의 안드레 오나나를 데 헤아의 대체자로 영입했다. 하지만 오나나 역시 잦은 실수와 부진으로 엄청난 비난을 받고 있다. 올 시즌 맨유 추락의 중요한 요인으로 지목됐다. 맨유는 현재 EPL 8위로 추락한 상태다. 그러자 데 헤아를 왜 보냈느냐며, 다시 돌아왔으면 좋겠다는 목소리가 나오기 시작했다.

이런 상황에서 오나나가 맨유를 떠날 시기가 다가오고 있다. 오나나는 카메룬 대표팀 소속이다. 아프리카는 내년 1월부터 2월까지 아프리카의 월드컵인 아프리카 네이션스컵을 치른다. 오나나의 차출이 불가피하고, 맨유는 오나나 없이 경기를 치러야 한다.

그러자 데 헤아 복귀설이 나왔다. 네이션스컵 공백을 메우기 위해 맨유가 데 헤아의 단기 영입을 추진하고 있다는 것이다. 데 헤아는 아직까지 새로운 소속팀을 구하지 못한 상황이다.

하지만 이뤄지지 않을 가능성이 크다. 데 헤아가 지금 다른 팀과 협상 중이고, 매우 근접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6위로 순항 중인 레알 베티스다.

1776bbd51eb9ace43a79be06050e2ba7_1699664130_1773.png


1776bbd51eb9ace43a79be06050e2ba7_1699664139_7159.png



스페인의 'Estadio Deportivo'는 "레알 베티스가 데 헤아와 협상을 하고 있다. 아주 근접했다"고 보도했다.

이어 "데 헤야는 지난 여름 맨유에서 나왔고, 이후 팀을 찾지 못했다. 사우디아라비아의 관심이 있었지만 데 헤아가 거절했고, 데 헤야는 유럽에서 계속하기를 희망했다. 이런 상황에서 레알 베티스가 등장했고, 긍정적인 협상을 진행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레알 베티스는 일단 올 시즌까지 데 헤아와 계약한다는 계획이다. 레알 베티스는 데 헤아의 연봉을 맞춰주기 위해, 일부 선수를 매각한다는 구상을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0 Comments
포토 제목
유저 등수 로또엔젤볼
싼다팍 5 6 31 42 14 43 29
삼팔광잡이 5 30 21 20 5 14 40
판매점 지역 금주 누적
🏆포털 인기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