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은 경기 전 모두를 흥분시켜" "토트넘의 미스터 포퓰러" "경기장 밖에서도 정말 좋은 사람"

로또 1115회차 (2024-04-13 추첨) + 더보기
  • 7 12 23 32 34 36 + 8

엔젤럭키볼, 5분단위 하루 288회진행 + 더보기
자유 유머 포토 동영상

"손흥민은 경기 전 모두를 흥분시켜" "토트넘의 미스터 포퓰러" "경기장 밖에서도…

보좌관 0 283 0 신고

본문 이미지손흥민리더가 되기 위한 자질은 여러가지가 있을 수 있겠지만, 보통 진정한 열정, 의사소통, 자신감, 진실성, 동기부여, 결단력 등을 갖춰야 한다.

단체 운동 경기에서의 리더는 주장이다. 주장은 실력도 있어야 하고 동료들을 통솔할 수 있는 능력을 갖고 있어야 한다.

그런 점에서 엔지 포스테코글루 토트넘 감독은 주장 선임에서 탁월한 선택을 했다.

그는 올 시즌을 앞두고 손흥민을 주장에 임명했다.

한국 축구 국가대표 주장이기도 한 손흥민은 경기장 안팎에서 주장의 역할을 충실히 하고 있다.

그동안 손흥민은 토트넘을 거쳐간 감독들은 물론이고 선수들로부터 칭찬을 받았다.

주장이 된 후에는 그의 리더십에 대한 칭찬도 추가됐다. 특히 동료들은 손흥민에게 절대적인 신뢰감을 표시하고 있다.

투더레인애백에 따르면, 제임스 매디슨은 "일반적으로 선수는 스트라이커와 좋은 관계를 갖고 싶어한다. 왜냐하면 당신이 방향을 바꾸면 당신이 찾고 있는 사람이 바로 그 사람이기 때문이다. 소니는 경기장 밖에서도 정말 좋은 사람이어서 경기장에서도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HITC에 따르면, 올 여름 토트넘에 입단한 미키 반 데 벤은 토트넘 유튜브 채널에서 손흥민이 '경이 "전에 모두를 흥분시킨다"고 말했다.

그는 "손흥민이 고함을 지르거나 비명을 지르는 사람이라고 상상하지 못할 것이다. 그는 로이 킨이 아니다. 그건 확실하다"며 "경기장에서뿐만 아니라 경기장 밖에서도 진정한 주장이 되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했다.

이어 "손흥민은 경기장에서는 직선적이고 명확하며 경기 전에 모두를 격려하고 모두를 흥분시킨다"고 덧붙였다.

HITC는 "손흥민은 토트넘의 미스터 포퓰러다"라고 했다.

이 매체는 "포스테코글루 감독이 토트넘에서 이룬 가장 크고 최고의 일 중 하나는 지난 시즌의 사기 저하와 경기장 주변의 분위기를 바꾸는 것이었다"며 "손흥민은 미스터 파퓰러이기 때문에 다른 사람들과 섞이고 모두를 하나로 모으는 것이 쉬웠고, 이는 토트넘이 유럽 클럽 대항전에서 탈락한 후 절실히 필요했던 것"이라고 했다. 

0 Comments
포토 제목
유저 등수 로또엔젤볼
보좌관 5 12 28 34 32 41 38
보좌관 5 12 28 34 32 41 38
판매점 지역 금주 누적
🏆포털 인기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