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발은 QS, 불펜은 무실점, 홈런에 발야구까지...염갈량 "선수들 집중력 칭찬하고 싶다"

로또 1120회차 (2024-05-18 추첨) + 더보기
  • 2 19 26 31 38 41 + 34

엔젤럭키볼, 5분단위 하루 288회진행 + 더보기
자유 유머 포토 동영상

선발은 QS, 불펜은 무실점, 홈런에 발야구까지...염갈량 "선수들 집중력 칭찬하고 싶다"

보좌관 0 48 0 신고

본문 이미지[OSEN=문학, 박준형 기자]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SSG 랜더스와 시즌 첫 대결에서 승리했다. LG는 19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4 KBO리그 SSG와 경기에서 4-1로 승리했다. 선발 최원태는 6이닝 동안 91구를 던지며 2피안타 3볼넷 5탈삼진 1실점으로 호투하며 시즌 2승째를 기록했다. 마무리 유영찬은 9회 올라와 3세이브째를 거뒀다. 경기종료 후 LG 박해민이 염경엽 감독과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2024.04.19 / [email protected]

[OSEN=인천, 한용섭 기자]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SSG 랜더스에 역전승을 거두며 승률 5할을 지켰다. 

LG는 19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SSG와 경기에서 4-1로 승리했다. 

선발 최원태는 6이닝 2피안타 3볼넷 5탈삼진 1실점으로 호투하며 시즌 2승째를 기록했다. 7회 박명근, 8회 최동환, 9회 마무리 유영찬은 올라와 무실점 계투를 펼치며 승리를 지켰다.  

오스틴이 시즌 5호 홈런을 터뜨렸다. 박해민이 4타수 2안타 2도루 2득점으로 활약했다. 박동원이 찬스에서 대타로 나와 적시타를 때렸다. 

선발 최원태는 1회 연속 볼넷을 내보내 무사 1,2루 위기에 몰렸다. 에레디아에게 좌전 적시타를 맞아 선취점을 허용했다. 계속된 무사 1,2루에서 후속 타자를 범타 처리하며 추가 실점을 막은 것이 컸다. 1점으로 막고 분위기를 다잡은 덕분에 역전이 가능했다.

본문 이미지[OSEN=문학, 박준형 기자] 19일 오후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SSG 랜더스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진행됐다.이날 SSG는 박종훈을 LG은 최원태를 선발투수로 내세웠다.4회말 LG 최원태 선발투수가 역투하고 있다. 2024.04.19 / [email protected]

LG는 3회 동점에 성공했다. 선두타자 허도환이 우전 안타로 출루했는데, 신민재의 2루수 땅볼로 2루에서 아웃됐다. 신민재는 홍창기 타석에서 2루 도루에 성공했고, 포수의 송구가 외야로 빠지면서 3루까지 달렸다. 홍창기는 삼진 아웃. 2사 3루에서 문성주가 우선상 2루타로 1-1 동점을 만들었다. 

LG는 5회 선두타자 박해민이 좌전 안타로 출루, 2루 도루에 성공했다. 이어 3루 도루까지 성공해 추가 득점이 쉬웠다. 1사 3루에서 신민재의 3루수 땅볼 때 홈을 밟았다. 박해민의 발로 만든 득점이었다. 

LG는 6회 오스틴이 1사 후 송영진 상대로 좌측 담장을 넘어가는 솔로 홈런을 터뜨렸다. 7회는 박해민이 우선상 2루타로 출루했고, 희생번트로 1사 3루가 됐다. 박동원이 대타로 나와 적시타를 때려 4-1을 만들었다. 

염경엽 감독은 경기 후 "최원태가 1회에 제구가 안되면서 어려움을 겪었지만 2회부터 체인지업과 커브를 잘 섞어 던지며 선발로서 자기 역할을 잘 해 주었고 우리 승리조들이 자기 이닝을 잘 책임져주면서 좋은 피칭을 해주었다"고 말했다. 

이어 "타선에서는 추가점이 필요한 상황에서 박해민의 좋은 베이스러닝과 오스틴의 홈런, 박동원의 적시타로 득점하며 승리 할 수 있었다. 추가점이 필요한 상황에서의 우리 선수들 집중력 칭찬해주고 싶다"고 칭찬했다.

마지막으로 "오늘 원정임에도 많은 팬들이 오셔서 응원해주신 덕분에 승리할수 있었다. 감사드린다"고 인사했다.

본문 이미지[OSEN=문학, 박준형 기자]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SSG 랜더스와 시즌 첫 대결에서 승리했다. LG는 19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4 KBO리그 SSG와 경기에서 4-1로 승리했다. 선발 최원태는 6이닝 동안 91구를 던지며 2피안타 3볼넷 5탈삼진 1실점으로 호투하며 시즌 2승째를 기록했다. 마무리 유영찬은 9회 올라와 3세이브째를 거뒀다. 경기종료 후 LG 선수들이 승리의 기쁨을 나누고 있다. 2024.04.19 / [email protected]

 

0 Comments
포토 제목
유저 등수 로또엔젤볼
두리 4 31 44 20 41 19 2
판매점 지역 금주 누적
🏆포털 인기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