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 최대어 진안, 4년 총액 3억 6천에 부천행! 이적 시장 최고 승자 등극한 하나원큐

로또 1121회차 (2024-05-25 추첨) + 더보기
  • 6 24 31 32 38 44 + 8

엔젤럭키볼, 5분단위 하루 288회진행 + 더보기
자유 유머 포토 동영상

FA 최대어 진안, 4년 총액 3억 6천에 부천행! 이적 시장 최고 승자 등극한 하나원큐

보좌관 0 48 0 신고

본문 이미지

부천 하나원큐가 2024 FA 최대어인 국가대표 센터 진안을 영입했다.

부천 하나원큐 여자농구단(구단주 이승열)은 12일 지난 시즌까지 BNK 썸에서 활약한 센터 진안과 계약기간 4년, 총액 3억6천만원(연봉 3억원, 수당 6천만원)에 FA 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2016 WKBL 신입선수 선발회에서 1라운드 2순위(전체 2순위)로 선발된 진안은 KDB생명에서 프로 데뷔 후 지난 시즌까지 BNK 썸에서 활약했다. 2018-2019시즌부터 주전급 선수로 발돋움하며 2021-2022시즌 BNK 썸의 창단 첫 플레이오프 진출, 2022-2023시즌 BNK 썸의 창단 첫 챔피언결정전 진출에 큰 기여를 했고, 2023-2024시즌 WKBL 공헌도 전체 2위, 커리어 하이 기록을 달성하며 최고의 퍼포먼스를 보여주었다. 

하나원큐 여자농구단과 새롭게 계약을 체결한 진안은 "먼저 제가 성장할 수 있게 해주신 BNK 구단 및 팀원들, 팬분들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 2차 FA 자격을 얻고 정말 많은 고민을 했고, 익숙함에서 벗어나 새로운 도전을 하는 것이 쉽진 않지만 새로운 곳에서 농구를 배우고 더 성장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 이적을 택하게 되었다. 하나원큐에서 새로운 도전이 기대되며, 팀에 꼭 보탬이 되는 선수가 되겠다."라고 계약 소감을 밝혔다.

한편, 하나원큐 여자농구단은 내부 FA 3명(양인영, 김시온, 김단아)과 모두 재계약에 성공했고, 외부 FA인 진안을 영입하며 골밑을 강화했다.

본문 이미지

0 Comments
포토 제목
유저 등수 로또엔젤볼
당첨자가 없습니다.
판매점 지역 금주 누적
🏆포털 인기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