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래서 콘테가 안 쓰고 임대 보냈나…"성인 경기에 유소년이 뛰는 줄"

로또 1107회차 (2024-02-17 추첨) + 더보기
  • 6 14 30 31 40 41 + 29

엔젤럭키볼, 5분단위 하루 288회진행 + 더보기
자유 유머 포토 동영상

이래서 콘테가 안 쓰고 임대 보냈나…"성인 경기에 유소년이 뛰는 줄"

보좌관 0 71 0 신고

efeaeccd7c21cf425d74f3e4db5eb2cf_1701825467_0878.png

토트넘의 브리안 힐(22)이 핵심적인 역할을 할 수 있을까.

토트넘은 4일(이하 한국시간) 맨체스터 시티와 2023-24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4라운드 원정경기서 3-3으로 무승부를 기록했다.

제임스 매디슨과 미키 판더펜, 히샬리송 등 여러 선수들이 빠진 가운데 토트넘이 '디펜딩 챔피언' 맨체스터 시티 상대로 선전했다. 특히 이번 경기 무승부를 통해 최근 3연패에서 벗어나는 데 성공했다.

아쉬운 점도 있었다. 바로 힐의 경기력이었다. 이날 왼쪽 윙어로 선발 출전한 힐은 전반이 마무리된 뒤 피에르 에밀 호이비에르와 교체됐다.

리버풀 레전드 제이미 캐러거는 영국 매체 '스카이스포츠'를 통해 힐의 경기력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맨체스터 시티와 토트넘의 경기는 힘의 대결이었다. 그래서 후반에 토트넘이 힐 대신 호이비에르를 투입한 것 같다"라고 밝혔다.

이어 "힐은 어른들의 경기에서 뛰는 소년처럼 보였다"라고 아쉬워했다. 

2021-22시즌 토트넘에 합류한 힐은 그동안 중용 받지 못했다. 안토니오 콘테 감독은 그를 주로 벤치 멤버로 활용했다. 팀 내 비중이 적었다. 그라운드에 나서지 못하는 경우도 많았다. 그러다 보니 발렌시아(2021-22시즌)와 세비야(2022-23시즌)에 각각 임대를 떠나기도 했다.

올 시즌 엔지 포스테코글루 감독 체제에서 기회를 얻고 있다. 최근 부상자가 많아지면서 힐의 비중이 커졌다. 그러나 만족할 만한 모습은 아니다. 볼 터치가 불안하고 패스 실수가 나오는 등 공격 전개 과정에서 아쉬움을 남겼다.

피지컬한 프리미어리그에 아직 적응하지 못한 모습도 보인다. 그동안 힐은 프리미어리그에 적응하기 위해 힘과 몸 싸움 능력을 키웠다는 후문이다. 그럼에도 아직 힐의 약점이 지워지지 않은 모양새다.

영국 매체 '스퍼스 웹'은 "힐의 기술적인 능력은 분명하지만 토트넘 내에서는 그가 너무 가볍다는 비판이 이어졌다"라고 밝혔다.

또한 "그는 프리미어리그에서 영향력을 발휘하지 못하고 있다. 피지컬 문제가 그의 발목을 잡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라고 전했다. 

 

0 Comments
포토 제목
유저 등수 로또엔젤볼
싼다팍 5 6 31 42 14 43 29
삼팔광잡이 5 30 21 20 5 14 40
판매점 지역 금주 누적
🏆포털 인기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