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편없는 태클이 벤탄쿠르라는 최고의 선수를 다치게 했다"...클루셉스키도 분노+좌절

로또 1107회차 (2024-02-17 추첨) + 더보기
  • 6 14 30 31 40 41 + 29

엔젤럭키볼, 5분단위 하루 288회진행 + 더보기
자유 유머 포토 동영상

형편없는 태클이 벤탄쿠르라는 최고의 선수를 다치게 했다"...클루셉스키도 분노+좌절

보좌관 0 129 0 신고

52c53973a109e836d8c820f8246c2674_1701219805_3097.png

 데얀 클루셉스키(토트넘이)가 동료 로드리고 벤탄쿠르의 부상에 분노했다.

토트넘은 지난 2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빌라와의 ‘2023-24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3라운드에서 1-2로 패했다.

토트넘은 전반 21분 코너킥에서 지오바니 로 셀소의 득점으로 리드를 잡았다. 하지만 전반 추가시간 세트피스에서 파우 토레스에게 동점골을 내줬고 후반 15분에는 올레 왓킨스에게 역전골까지 허용하며 역전패를 당했다.

토트넘은 이날 패배로 3연패의 늪에 빠지게 됐고 순위도 5위(승점 26점)로 내려갔다. 

결과보다 뼈아픈 건 부상 선수가 또 발생했다는 점이다. 토트넘은 현재 주전 자원인 미키 반 더 벤과 제임스 메디슨이 부상으로 쓰러졌고 올해는 경기에 나설 수 없는 상황이다.

이미 공백이 느껴지는 가운데 벤탄쿠르마저 다치고 말았다. 선발 출전하며 중원을 이끈 벤탄쿠르는 전반 32분에 매티 케시에게 거친 태클을 당했다. 비신사적인 태클에 주심은 케시에게 경고를 꺼냈다. 벤탄쿠르는 발목에 통증을 느꼈고 곧바로 피에르 에밀 호이비에르와 교체됐다.

벤탄쿠르는 지난 시즌에 전방십자인대 부상을 당했다. 시즌 아웃 판정을 받은 벤탄쿠르는 부상 회복에 전념했고 지난 크리스탈 팰리스전에서 8개월 만에 그라운드로 돌아왔다. 조금씩 경기 출전을 늘려가는 상황에서 다시 악재가 찾아왔다. 

클루셉스키도 이에 분노했다. 영국 ‘이브닝 스탠다드’에 따르면 클루셉스키는 “벤탄쿠르는 정말 화가 났고 옐로카드 그 이상이 나올 수도 있었다. 8개월 동안 이탈했다가 다시 돌아왔는데 부상을 당했다. 많은 팬들과 선수들이 그를 지지할 것이다”라고 했다.

이어 “벤탄쿠르는 믿을 수 없는 선수며 내가 함께 경기에 나가고 싶은 동료다. 하지만 나쁜 태클이 그를 다시 부상으로 쓰러지게 했다. 이것이 인생이다”라며 위로를 보냈다. 

0 Comments
포토 제목
유저 등수 로또엔젤볼
싼다팍 5 6 31 42 14 43 29
삼팔광잡이 5 30 21 20 5 14 40
판매점 지역 금주 누적
🏆포털 인기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