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픈 몸에도 선발" 텐 하흐의 극찬, '임대' SON 절친→맨유에서 새로운 날개

로또 1127회차 (2024-07-06 추첨) + 더보기
  • 10 15 24 30 31 37 + 32

엔젤럭키볼, 5분단위 하루 288회진행 + 더보기
자유 유머 포토 동영상

"아픈 몸에도 선발" 텐 하흐의 극찬, '임대' SON 절친→맨유에서 새로운 날개

보좌관 0 507 0 신고

본문 이미지사진캡처=맨유본문 이미지EPA 연합뉴스본문 이미지AFP 연합뉴스[스포츠조선 김성원 기자]에릭 텐 하흐 맨유 감독이 손흥민의 절친인 세르히오 레길론을 극찬했다.

레길론은 24일(이하 한국시각) 영국 번리의 터프 무어에서 열린 번리와의 2023~2024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에서 또 다시 선발 출전했다. 그는 여름이적시장 마지막 날 토트넘에서 맨유로 임대됐다.

텐 하흐 감독은 왼쪽 풀백 타이럴 말라시아와 루크 쇼가 모두 부상하자 레길론을 긴급 수혈했다. 브라이턴전(1대3 패)에서 맨유 데뷔전을 치른 레길론은 바이에른 뮌헨(독일)과의 유럽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1차전에선 벤치행이 전망됐다.

하지만 아론 완-비사카가 부상하자 또 기회를 얻었다. 풀백 자원은 디오고 달로트와 레길론, 단 둘 뿐이었다.

번리전은 레길론의 3경기 연속 선발 출전경기다. 맨유는 3연패의 사슬을 끊고 반전에 성공했다. 전반 45분 브루노 페르난데스의 결승골을 앞세워 1대0으로 신승했다.

3승3패(승점 9)를 기록한 맨유는 8위로 올라섰다. 후반 34분 라파엘 바란과 교체된 레길론은 79분을 소화했다.

텐 하흐 감독은 번리전 후 "레길론은 몸이 아팠지만 뛰고 싶어했다. 그의 캐릭터와 정신력을 말해주는 모습이다. 레길론은 출전을 통해 팀에 기여하고 싶어 했다"고 엄지를 세웠다.

왼쪽 풀백인 레길론의 투혼이 빛났다. 맨유는 6경기 만에 '클린시트(무실점)'를 자랑했다.

레길론은 한 시즌 임대다. 말라시아와 쇼가 부상에서 회복하면 1월 토트넘에 복귀할 수도 있다. 레길론의 위상이 맨유내에서 점점 높아지고 있다.  

0 Comments
포토 제목
유저 등수 로또엔젤볼
양아취니 5 9 15 24 34 37 38
쭈니 5 2 10 15 32 35 37
마린보이 5 23 24 26 30 31 36
간지녀 5 2 10 15 24 25 39
양아취니 5 10 15 34 37 42 43
판매점 지역 금주 누적
🏆포털 인기검색어